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정신응급의료센터 인력 기준, 딸랑 전문의 2명?24시간 근무 명시해 혹사 우려…정신병원, 구조적으로 참여 자체가 제한돼
  • 안치영 기자
  • 승인 2019.12.04 06:01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