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개원가
제증명수수료 상한 조정됐지만...우려 여전의료계, '저수가 보전책 비급여, 급여화-통제 앞서 적정수가 보전돼야'
  • 김현기 기자
  • 승인 2017.10.02 06:00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