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제약·유통
유나이티드제약, PLK1 억제 항암신약 개발 협약서울대 강건욱 교수와 '천연물 기원 PLK1 억제 항암 신약' 계약

한국유나이티드제약(대표 강덕영)은 지난달 27일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강건욱 교수와 ‘천연물 기원 Polo-like Kinase 1(PLK1) 억제 항암 신약 공동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강덕영 사장(왼쪽)과 서울약대 강건욱 교수가 양 기관간 항암신약 공동개발 협약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유나이티드제약과 강건욱 교수는 유방암을 타겟으로 한 천연물 기원 PLK1 억제 항암 신약 연구를 위한 산학 협력 협의체를 구성하고, 공정 개발을 통한 제제 연구 분야, 비임상 및 임상 시험을 통한 완제 의약품 개발 분야에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PLK1은 세포의 유사분열(mitosis)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효소다. 이 효소를 억제하는 것이 항암 효과와 관련이 있다는 연구에 따라, 해외 제약사에서 여러 임상 시험을 진행했으나 골수 독성이 나타났다.

반면 강 교수가 진행 중인 연구는 PLK1이 호르몬 저항성 유방암 세포에서 과발현된다는 점에 착안, 유방암을 타겟으로 PLK1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선도 물질을 개발함으로써 골수 독성을 획기적으로 줄인 신약 개발을 목적으로 한다. 2021년 제품화가 목표다.

한편, 이번 프로젝트는 미래창조과학부가 주관하는 ‘신약 후보 물질 발굴 및 최적화 사업’의 지원을 받아 개발하며, 대학 측이 신약 후보 물질을 발굴하고 산업체를 통해 상업화함으로써, 원천 기술을 이용한 제약 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의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