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세종 충남대병원 설립 본격화교육부에 예비타당성 조사 신청-2016년 완공 목표

충남대학교병원(원장 송시헌)이 최근 세종특별자치시에 세종충남대학교병원 설립을 위해 교육부에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 신청에는 세종충남대병원 건립 사업계획서 와 경제적 타당성 분석 결과 보고서 및 ‘조기 건립’을 위한 3만 2900명의 지역민 동의서도 첨부됐다.

교육부는 이번 예비타당성 조사를 기획재정부로 이관하게 되며, 기획재정부에서는 한국개발연구원(KDI)에 조사를 의뢰하게 된다.

이에 따라 충남대병원은 2013년 상반기에 예비타당성 조사가 통과되면, 내년 1월에 착공해 2016년 세종 충남대학교병원 완공 추진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충남대병원은 지난해 12월 26일 행복청, LH공사, 충남대학교와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한 양해각서를 시작으로, 올해 2월 27일 보건산업진흥원 예비타당성 조사 결과 보고에서 B/C Ration 1.26의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 3월 18일에는 24시간 응급진료팀을 중심으로 하는 충남대학교 세종의원을 개원, 4월 15일 까지 1,795명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충남대병원 관계자는 “의료공백해소를 위해서 묵묵히 기여하고 있는 충남대병원의 역할과 서명운동에서 나타난 지역주민들의 염원을 관심있게 바라보길 기대한다”며 “세종 충남대학교병원을 행복도시에 조기에 건립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할 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