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이지스, 마약류 의료쇼핑 방지 정보망 서비스 연계 완료이지스 전자차트 프로그램서 바로 이용 개발, 진료 시 과잉진료와 과다처방 방지 정보 활용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이지스 헬스케어(대표 김승수)는 이지스 전자차트에서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에서 제공하는 ‘마약류 의료쇼핑 방지 정보망’ 서비스를 프로그램 상에서 바로 이용할 수 있도록 연계 개발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이지스 전자차트 내, 마약류 의료쇼핑 방지 정보망 연계 예시화

해당 연계를 통해 이지스 전자차트를 사용하는 의사는 진료 시 환자에게 의료용 마약류를 처방 투약하기 전, 최대 1년간 마약류 통합 관리 시스템에 수집돼있는 환자의 과거 처방받은 마약류 의약품들과 해당 의약품의 처방 일자와 처방의료기관을 확인한다.

의사는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기 전, 환자에게 해당 정보 확인 사실을 알려야 하며 투약 이력을 확인한 후 환자의 오남용이 우려되는 경우에는 의사의 판단 하에 마약류를 처방 투약하지 않을 수 있다.

이로 인해 의원에서 진료 시 마다 해당 환자가 의료쇼핑을 통해 과잉진료 또는 과다처방 방지를 위한 정보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김승수 대표는 “해당 연계 지원을 통해 마약류 의료쇼핑 방지 정보망 서비스의 이용을 활성화해, 의원이 환자에게 보다 적절한 치료와 처방을 유도해 안전하고 편리한 진료 환경을 조성하는데 도움을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