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유철욱 쥬디스코퍼레이션 대표 의료기기협회장 선출의료기기협회 22회 정총서 추대…유철욱 신임회장, '회원사 권익증진-협회 위상 제고' 다짐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는 26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제22회 정기총회에서 제9대 협회장 선거에 단독 후보로 출마한 유철욱 쥬디스코퍼레이션 대표<사진>를 신임 협회장으로 만장일치 추대했다고 밝혔다.

유철욱 신임 협회장은 2024년 2월까지 3년의 임기 동안 1000여개 회원사를 대표해 협회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건국대 임학과를 졸업한 유철욱 회장은 2004년 쥬디스코퍼레이션을 설립, 대표이사로 취임하며 의료기기 업계에 투신했다.

이후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제 6,7대 이사회 임원으로 봉사했다. 8대 이사회에서는 부회장 및 유통구조개선TF위원장으로 이경국 전임회장을 도와 유통구조 투명성 강화에 일조했다. 이밖에 113 ROTC 총동문회장과 연세대 의료산업최고위과정 1기 고문을 지냈으며 건국대 감사로 재임중이다.

유철욱 신임 협회장은 추대 소감에서 먼저 코로나19 풍파 속에서도 협회를 성장·발전시킨 제8대 이경국 협회장의 헌신과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이어 “4차산업혁명에 걸맞은 변화를 바라는 시대적 요구가 어느 때보다 높은 시기에 협회장이라는 중책을 맡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산업계의 기대에 부응하는 한편, 회원사 권익향상 및 협회 위상 제고 등 협회의 기본 임무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유철욱 회장은 “IMDRF, Advamed, APACMed 등 해외 유관 단체와의 협업으로 국내 의료기기산업의 글로벌화를 꾀하고 내부로는 회원사의 오랜 염원인 회관 건립을 추진해 산업계 협력 및 사회 기여의 장을 만들 것”이라고 포부를 내비쳤다.

한편 이날 정총은 1,2부로 나눠 진행됐으며 1부는 협회 올해 예산을 약 47억 7160만원으로 확정하고 △의료기기 안전관리 체계 및 산업경쟁력 제고 △의료기기 적정보상 방안 마련 △정부·유관기관 협력체계 구축 및 의료기기 유통구조 개선 △산업계 역량 강화 △회원사 서비스 및 협력 강화 △국민과 함께하는 협회 및 산업계 지향 등 올해 사업계획 승인이 이뤄졌다.

2부 포상자 수여식에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 1명,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2명,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표창 8명, 건강보험심사평가원장 표창 5명,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표창 7명 등 보건의료 및 의료기기산업의 발전에 공로가 큰 업계 CEO, 종사자 및 산업계 전문기자 등 총 51명에게 상패를 전달했다.

또한 제8대 협회장으로 3년간 재임하며 혁신과 도전으로 산업 발전을 위해 헌신한 이경국 협회장에게 공로패, 협회와의 협력으로 의료기기 산업 발전과 제도 개선에 노력을 아끼지 않은 보건복지부 김한얼 사무관, 식품의약품안전처 강영규 디지털헬스기기TF팀장, 연세대학교 정희교 교수, 전 식품의약품안전처 의료기기안전국 정용익 국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