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종근당, 장학생 장학금·무상기숙사 지원국내외 장학생 486명 장학금 12억원 및 ‘종근당고촌학사’ 제공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종근당고촌재단(이사장 김두현)은 26일 서울 충정로 종근당 본사에서 '2021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올해 장학증서 수여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각 부문별 대표 장학생만 참석, 나머지 장학생들은 온라인으로 참관했다.

‘2021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종근당고촌재단 김두현 이사장(왼쪽)이 장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고촌재단은 올해 국내외 장학생 486명을 선발해 졸업 때까지 장학금 및 무상기숙사를 지원한다. 학자금 장학생 110명(국내 65명/해외 45명)에게는 대학 등록금을 전액 지급하고,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 70명을 생활비 장학생으로 선발해 최대 3년간 매달 50만원의 생활비를 지원한다. 올해 장학금 규모는 총 12억원이다.

지방출신 대학생 306명에게는 무상기숙사 ‘종근당고촌학사’를 제공한다. 고촌학사는 전·월세난으로 주거문제를 겪는 지방출신 대학생들을 위해 설립한 민간 장학재단 최초의 주거지원시설. 재단은 지난 9월 서울 영등포구에 170명을 수용할 수 있는 4호관을 개관했다. 이는 치안에 취약한 여대생을 위해 최신 보안경비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종근당고촌학사 중 가장 규모가 크다. 올해 4호관은 여대생 100여 명을 포함해 총 170명에게 무상으로 제공된다.

고촌학사 거주 대학생들은 공과금을 포함한 일체의 비용없이 무상으로 주거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재단은 학사를 통해 청년 주거문제 해소에 기여한 공로로 2020년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종근당고촌재단은 1973년 기업 이윤의 사회환원을 목표로 종근당 창업주 고(故) 고촌(高村) 이종근 회장의 사재로 설립된 장학재단이다. 장학금, 무상기숙사 지원, 학술연구, 교육복지, 해외 장학사업 등 지난 48년간 8830명에게 635억원을 지원해왔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