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고대구로병원, 최첨단 디지털 PET-CT 본격 가동

[의학신문·일간보사=김현기 기자] 고려대구로병원(병원장 한승규)이 최근 최첨단 디지털 PET-CT장비 ‘디스커버리 엠아이(Discovery MI)’ 운영에 들어갔다.

 

고대구로병원에 따르면 신규 도입된 디지털 PET-CT는 디지털 검출기를 이용해 기존장비보다 검출능력이 크게 향상돼 진단능력이 높아졌을 뿐만 아니라, 환자가 받는 방사선량과 검사시간을 줄여 안전성과 편의성도 확대시켰다.  

또 차세대 움직임 보정 기술을 비롯한 최신 영상 구현 기술을 탑재해 보다 정확하고 선명한 영상 획득이 가능하다는 것.

고대구로병원 핵의학과 어재선 교수는 “치매, 암 질환에서 환자 맞춤형 진료와 감염, 심혈관, 뇌질환 등 여러 임상 연구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