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세종병원, 김수진 전 건국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영입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심장전문병원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소아 심장 분야 명의로 꼽히는 김수진 前 건국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를 영입, 1월부터 진료를 시작했다.

                  김수진 과장

세종병원에서 진료를 시작하게 된 김수진 과장은 1992년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고려대학교 대학원에서 의학 박사를 취득했다. 김 과장은 1997년부터 1999년까지는 세종병원에서 전임의 과정을 마쳤고, 1999년부터 2011년까지 세종병원 소아청소년과 과장, 부장으로 재직했다. 이후 2011년 건국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전임교수로 봉직했다.

김 과장은 소아심장 분야 권위자로 꼽힌다. 20여 년 간 소아심장 전문의로서, 복잡심기형부터 성인선천성심장병까지 다양한 케이스를 진료해왔다.

아울러 공저자로서, 홍창의 소아과학 교과서와 심장외과학 교과서(대표저자 김용진), 그리고 선천성 심장병(고려의학, 영문판 Springer, 대표저자 박인숙)를 집필한 바 있으며, 복잡 심기형 중에서 특히 단심실 환자에서의 폰탄 수술 연구, 이성체 증후군 연구 등을 포함하여 약 90여 편의 논문을 출판하는 등 활발한 연구활동을 펼쳐왔다.

세종병원 소아청소년과 김수진 과장은 “태아 심장초음파 검사, 선천성심장병의 치료와 예후는 물론 성인선천성심장병 환자의 치료까지 소아심장 분야 모두를 아우를 수 있도록 하겠다"며, “다년간 쌓아온 임상경험을 기반으로 정확한 진단과 치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