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세종병원 임직원, 코로나19 위기 대응 도지사‧시장 표창 받아
세종병원 양미란 응급간호팀장(오른쪽 두번째)과 이명묵 병원장(왼쪽 두번째), 진재옥 간호부원장(왼쪽), 심영희 외래간호부장(오른쪽)이 상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심장전문병원인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은 3명의 직원들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기여한 공으로 경기도지사 및 부천시장 표창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양미란 응급간호팀장은 남다른 봉사와 희생정신으로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에 기여한 공로로 경기도지사 표창을 받았으며, 김경숙 진단검사의학팀장과 권은경 감염관리팀장은 장기적인 코로나19 위기상황 속에서도 지역사회의 감염 확산 방지 및 극복을 위해 기여한 공으로 부천시장 표창을 받았다.

세종병원 이명묵 원장은 “수상한 직원을 비롯하여 지금까지도 최전방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전 직원들의 헌신과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세종병원은 코로나19 실시간 상황 브리핑은 물론 긴급 사태 발생 시,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유관부서 간 긴밀한 협초 체계를 구축하고있으며,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등 지속적으로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