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와이브레인, 정신과 뇌파측정기 '마인드 스캔' 출시일정 기간 평균 심박수 분석 교감신경계 및 부교감신경계 활성도와 균형도 정량적 평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네오펙트 관계사 와이브레인은 뇌파측정기기 ‘마인드 스캔(MINDD SCAN)’에 심박수계 측정 기능을 신규 추가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영업을 함께 진행하고 있는 환인제약과 정신과 의원을 중심으로 영업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마인드 스캔은 뇌의 전기생리학적인 활동 변화를 탐지하는 의료기기다. 뇌종양, 뇌졸중, 간질, 치매 등의 뇌질환 관련 이상활동 부터 인격, 기분, 행동 장애 등 다양한 정신질환 진단 보조에 사용할 수 있다.

마인드 스캔에 심박수계 측정 케이블을 장착하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만으로 심박수계 측정 및 분석이 가능하다. 일정 기간의 평균 심박수 분석을 통해 교감신경계 및 부교감신경계의 활성도와 균형도를 정량적으로 평가한다. 연령에 따른 표준 데이터를 바탕으로 자율신경계의 변화를 정확하고 객관적으로 측정한다.

이번 신규 기능 추가로 마인드 스캔은 단일 기기로 뇌파 및 심박수계를 모두 측정할 수 있어 활용도가 더욱 높아졌다. 클라우드 기반 검사결과 통합관리가 가능해 스트레스로 인한 개인의 심리 및 정서적 상태를 평가하고 관련 질환 정보를 얻는 데 폭넓게 활용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새롭게 출시된 마인드 스캔은 정신과 의원에 특화된 뇌파, 심박수계 측정 통합 솔루션으로 경쟁사 대비 가격경쟁력과 편리성이 뛰어나다”며 “지난해 공동사업 계약을 맺은 환인제약과 정신과 의원 등 국내 병·의원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세일즈 활동에 돌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