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보건의료단체연합, 식약처에 렉키로나주 투명한 정보 공개 촉구

[의학신문·일간보사=김민지 기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보건의료단체연합(건강권 실현을 위한 행동하는 간호사회,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 건강사회를 위한 치과의사회, 노동건강연대, 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참의료실현청년한의사회)은 18일 성명서를 통해 ‘렉키로나주’에 대한 투명하고 정확한 정보 공개를 촉구했다.

건강권 실현을 위한 보건의료단체연합은 “항체치료제는 그 한계에 비해 그간 지나친 기대를 받아왔으며 이는 정부가 부추긴 측면이 크다”며 “상당한 공적 연구자금이 투입됐음에도 시민에게 투명하고 명확한 정보가 공개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항체치료제는 '게임체인저'는커녕 코로나19 치료 개선에 한계가 분명하다. 외국에서 나온 항체치료제도 중증환자에 대한 효과가 없거나 입증되지 않았다”며 “그런데도 문재인 대통령은 '렉키로나주'를 방역, 백신과 함께 코로나19 극복의 세 축으로까지 언급하는 등 크게 힘을 실었다”고 언급했다.

보건의료단체연합은 렉키로나주는 코로나19 유행 상황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다는 설명이다. 

연합은 “최근 임상 2상에 대해 알려진 바에 따르면 '렉키로나주'는 경증, 중등증 환자에서 '회복시간 단축' 효과가 일부 있을 뿐이다”며 “게다가 이것도 불확실하다. 지금까지 이 약에 대해 알려진 내용들은 모두 검증을 거친 논문으로 발표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해 연합은 정부가 '렉키로나주' 임상자료를 투명하게 공개해야 하고, 신중한 결정을 내리면서 시민들에게 명확한 근거를 제시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연합은 “이 치료제는 '셀트리온 치료제'로 알려져 있지만, 사실은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이 공동개발한 것으로 연구개발에 세금이 투여됐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임상 2상 결과가 발표된 지금까지도 여전히 투명하고 명확한 정보 공개가 없다”고 꼬집었다. 

이어 “현재까지 알려진 것은 셀트리온이 발표한 짧은 보도자료와, 렉키로나주 임상에 관한 학술대회 발표가 전부다. 이는 이해관계자인 연구자를 통해 발표된 결과일 뿐”이라며 “투명하고 과학적으로 연구 성과를 증명하기 위해서는 위해 동료평가가 이뤄진 논문이 발표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연합은 현재까지 발표된 사실에 대해서도 의문을 제기했다.

단체는 “2상 임상시험의 평가지표 일부는 아예 공개되지 않았다. 또 중증으로 발전하는 기준으로 삼은 기준들이 객관적이지 않다”며 “입원 여부는 나라마다 상황과 의료자원 보유수준이 다르고 명확한 입원기준이 제시되지 않았다는 점에서 적절한 지표가 되기 어렵다. 또 '위약과 비교 시 경증 및 중등증 전체 환자에서 중증으로 발전하는 확률이 54% 감소했다'는 셀트리온의 주장은 통계적 유의성을 확보하지 못했으므로 엄밀하지 않은 측면이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애초 임상 2상만으로 임상적 안전성과 유효성을 평가하는 것은 한계가 명확하다. 그럼에도 정부가 조건부허가 결정을 내리고자 한다면 더 투명하고 명확한 정보를 제시해야만 한다”며 “정부는 신중한 결정을 내리면서 어떤 근거로 어떤 판단을 내렸는지를 시민들에게 공개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한편, 식약처는 렉키로나주(CT-P59)의 검증결과를 오늘 발표할 예정이다.

김민지 기자  m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4
전체보기
  • 2021-01-18 16:04:52

    국민에게는 알권리가 있습니다! 절대로 얼렁뚱땅 넘어가서는 안됩니다! 깨끗하게 임상 공개주세요!!   삭제

    • 초이스 2021-01-18 15:51:34

      셀트리온 결과발표가 애매하네요
      임상2상
      효과없음을 인정해야 하는데
      교묘하게 3상에서 확인한다니요
      정부가 쏟아부어서 임상을 했어도
      아닌건 아닌겁니다
      바로잡아주기를 바랍니다   삭제

      • 시혜 2021-01-18 14:44:49

        네거티브 컨버전(바이러스 음전)을 1차 유효성 평가지표로 삼았음에도 불구하고, 발표에서 이에 대한 내용은 전혀 언급하지 않으면서, 단지 바이러스양이 줄었다고 얼렁뚱땅 넘어간 점... 연구 성과가 세계적 과학저널에 게재되었다고 홍보하면서 고의로 동물임상 논문임을 명기하지 않음으로써, 사람임상 논문으로 오인하기에 충분한 소지를 제공한 점... 식약처에서 임상 데이터 공개를 제한하지 않았음에도, 이를 제한했다고 얼버무린 점 등에 비추어 볼 때, 입트리온이 임상2상이 성공했다고 발표한 것은 총체적 조작의 의심을 불러일으킨다.   삭제

        • 콩이 2021-01-18 14:29:32

          국민으로 낸 세금으로 지금 뭐하는것입니까? 국민들이 알권리가 있음으로 임상공개하십시요!!얼렁뚱땅 넘어가는거는 죄는 짓고 가는것입니다.정확하게 명백하게 공개바랍니다!!   삭제

          • wlsw 2021-01-18 14:11:01

            백신 맞고 1시간 만에 즉사..백신 맞고 재감염..수만명 임상한 백신도 이럴진대 정부의 편파지원에 힘어 졸속으로 겨우
            360명 임상으로 무슨 안전성 확보, 변이에도 무용지물인 셀트입니다~셀트는 처음부터 코로나 시장엔 낄 수도 없는 아웃감이였습니다. 곳곳에서 투명한 공개를 요구하는데 눈가리고 아옹식으로 조건부 승인?
            더이상 국민들 바보 아닙니다. 공정하고
            정직하게 효과 있는 약 제대로 지원하고
            채택해 주십시요~!!!   삭제

            • 미르네집 2021-01-18 14:09:07

              정부의지원금 및 정치인들의 큰손들까지 지원을 대부분 받으면서도 부분공개 말이되는겁니까?
              국민을위해 깨끗한 임상공개를 하는게 맞는겁니다
              정부의 지원금도 국민의 세금입니다
              책임감이 있다면 오픈하시고 잘못된부분이 있다면
              인정하시고 받아드리는 겁니다   삭제

              • Jun 2021-01-18 13:58:27

                국민이낸 세금으로 지원받아 만든 셀트항체
                모든 과정 명백하게 공개해야된다
                신약이 애들 장난도 아니고 두리뭉실하게
                조건부승인??? 말도 안되는 일이 벌어저서는
                안된다 확일하게 공개하라~   삭제

                • 버니 2021-01-18 13:58:26

                  경증에 부작용 검증도 제대로 되지않은 값비싼 항체치료제를 쓰는게 말이 되는지...
                  임상중인 다른회사도 공평하게 임상지원해서 정말 효과있는 약으로 승인 내시기 바랍니다!!   삭제

                  • 고동 2021-01-18 13:58:04

                    지극히 정상적인 요구이자 국민의 알권리인 공익요청 이라고 볼수 있네요, 한치의 숨김도 없이 공개하기 바랍니다   삭제

                    • 치료제의 투명한 정보공개 필수 2021-01-18 13:02:11

                      사람몸에 사용하는 치료제 입니다. 확실하고 투명한 정보 없이 허락된다면 이것은 국가 보건에 매우 위험하다고 봅니다.그럴일이 없겠지만 만약 그런상황이 발생한다면 이것은 심각한 문제를 초래 할 것입니다.   삭제

                      2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