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올림푸스,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국내 출시복강경 최초 조이스틱으로 스코프 팁 조작, 상하좌우 구부러져 장기 뒤쪽 시야 확보 용이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글로벌 의료기업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새로운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제품 이미지

올림푸스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스코프 팁(복강경 끝 구부러진 부분)이 상·하·좌·우, 대각선으로 구부러지는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Flexible Scope, 모델명: LTF-S300-10-3D ENDOEYE FLEX) 제품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에 출시한 모델은 해당 라인업의 최신 제품으로 다양한 각도에서 자유롭게 시야를 확보할 수 있어 일반적인 일자형 복강경으로는 보기 힘든 장기 뒤쪽까지 관찰이 가능하다.

이번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은 세계 최초로 조작부에 조이스틱을 도입해 스코프 팁을 직관적으로 조작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전 모델의 경우 상-하, 좌-우를 조작하는 레버가 각각 따로 있었지만 이번 모델은 조이스틱 하나로 상하좌우 모든 방향으로 움직일 수 있도록 편의성을 대폭 개선해 의료진이 초정밀 수술을 안전하고 정확하게 할 수 있게 지원한다.

실제로 기존 모델의 경우 대각선 방향으로 이동하려면 먼저 상-하 레버를 조작 후, 좌-우 레버를 추가로 조작해야 했다. 반면, 조이스틱을 사용하면 한 번에 대각선 방향으로 이동이 가능하다.

또한 신규 모델의 팁 길이는 37.4mm로, 기존 모델 46.1mm에 비해 8.7mm (약 19%)가 짧아졌다. 복강경 수술 시 좁은 복강 내에서 여러 수술기구들을 동시에 사용하다 보면 기구 간의 부딪힘이 발생할 수 있다. 그러나 짧아진 팁의 길이로 인해 의료진은 좁은 공간에서 다른 수술 기구와는 떨어져서 안정적이고 보다 넓은 시야를 확보해 수술을 진행할 수 있다.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비교(기존 제품 vs 신제품) 자료:올림푸스 제공

신규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는 올림푸스의 대표적인 복강경 시스템 ‘VISERA ELITE II’과 연결해 사용이 가능하다. VISERA ELITE II는 수술 시 3D 영상뿐만 아니라, IR(Infra-red, 고성능 적외선 이미지), NBI(Narrow Band Imaging, 협대역 화상 강화), 2D 영상까지 다양한 이미징 옵션을 제공한다.

올림푸스한국 김정수 SP(Surgical Product) 사업 본부장은 “올림푸스는 의료진이 안전하고 정확한 최소침습치료와 수술을 진행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의료기기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또한 조이스틱 도입, 짧아진 스코프 팁 등 혁신 기술이 집약된 제품으로 복강경 수술 시 의료진의 편의성을 높여 궁극적으로 환자의 치료 결과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는 간담췌외과, 위장관외과, 산부인과, 흉부외과 등 복강경 수술이 필요한 모든 진료과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고난도 수술 및 단일공 수술에서 특히 유용하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