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엘앤케이바이오메드, 시지바이오와 MOU글로벌 연골 및 뼈 재생의료시장 포토폴리오 다각화, 수익과 사업영역 극대화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척추임플란트 전문업체 엘앤케이바이오메드(대표 박근주)는 바이오 소재 기술 기반 재생의료 전문기업 시지바이오(대표 유현승)와 전략적 사업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왼쪽부터) 시지바이오 유현승 대표, 엘앤케이바이오메드 박근주 대표

시지바이오는 골수분리 키트를 주문자개발 방식으로 위탁생산(ODM)하고, 엘앤케이바이오메드가 골수분리키트를 미국에서 전격 판매한다. 

이는 글로벌 척추 임플란트 시장에서 혁신 기술을 바탕으로 미국 내 강력한 세일즈 네트워크 가진 엘앤케이바이오와 오쏘바이오로직(orthobiologic)의 기술을 가지고 있는 시지바이오와의 전략적 협력 및 상생을 위한 기술적 업무협약 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시지바이오는 2006년 설립돼 지속적인 R&D투자를 통해 인체조직 재생, 바이오 융합의료기기, 첨단의료기기 등의 신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혁신형 의료기기를 전문적으로 개발/생산하는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엘앤케이바이오는 시지바이오와의 제휴를 통해 연골 및 뼈 등의 재생 분야에 경쟁력을 확보하고 미국시장에서의 시장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자가줄기세포 치료 시 진료현장에서 사용되는 골수분리 키트로 얻은 농축액에는 중간엽줄기세포, 조혈모세포, 성장인자 및 싸이토카인 등이 포함돼 있다. 골수분리키트를 이용하여 농축된 골수 유래 줄기세포들은 연골형성 및 뼈 형성에 중요한 세포로 분화할 수 있는 능력을 갖게 된다.

즉, 환자의 환부에 주입된 줄기세포는 연골세포로 분화되며 또한 주변세포로 부터 분비되는 신호는 연골조직을 재생하는데 도움이 된다.

분리한 줄기세포들은 관절내시경을 통해 환자의 환부에 주사해 골 관절염 환자의 손상된 무릎 연골(특히 초기 및 중등도 연골환자), 골 결손 환자 및 만성통증(어깨, 발목 등) 환자 등에 효과가 있어 다양한 분야에 적용 가능하다.

이번 개발된 골수 분리키트는 기존의 줄기세포 치료제에 비해 배양 과정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오염 가능성이 없고 면역거부반응이 없어 안전하며, 시간과 비용이 적게 소요되고 조직재생 효과가 빠른 것으로 알려진다.

엘앤케이바이오메드는 “임상에서 줄기세포의 상태가 매우 중요한데 시지바이오의 골수분리키트는 사용하기에 편리하고 경쟁사 제품에 비해 줄기세포 생존율이 높다”며 “골수의 유효세포들이 있는 부위(Buffy coat)가 안정적으로 설계되어 있고,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처 및 미국 FDA에 등록되어 있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도 차별화된 제품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골수분리키트는 재생의학의 가능한 대안들 중 하나로 정형외과, 신경외과, 및 기타 분야에 연골 형성, 뼈 형성 세포 및 통증 치료를 위한 의료기기로 활용되어 환자들의 삶의 질을 대폭 향상시킬 수 있다.

엘앤케이바이오메드 관계자는 “시지바이오의 전략적 협력을 통해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연골 및 뼈 재생의료시장에 포토폴리오를 다각화하게 되어 수익창출은 물론 사업영역의 극대화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