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뷰티업계, 가심비·가성비로 고객 손길 이끌어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뷰티 업계가 최대 대목인 연말과 크리스마스를 겨냥해 ‘연말 한정세트’를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베스트셀러 중심의 대용량 특별 구성으로 가성비를 높이고, 연말 특유의 다채로운 색감으로 패키지를 장식해 가심비까지 높인 것이 특징이다. 

특히, 한정된 기간에만 구입할 수 있다는 희소성과 높은 할인율로, 연말 한정 세트는 불황 속에서도 매출을 높이는 일등공신으로 꼽히고 있다. 기초 스킨케어 제품부터 메이크업 제품까지 다양하게 출시된 연말 한정 에디션으로 나 자신 혹은 가족과 연인에게 특별한 선물을 전해보는 것은 어떨까.

 

유해의심성분 없는 자연유래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아이소이(isoi)가 연말 및 베스트셀러 ‘잡티세럼’의 8년간 올리브영 에센스 판매 1위을 기념해 한정판 기획세트를 출시했다.

아이소이 ‘잡티세럼’은 올리브영의 수많은 에센스 가운데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제품으로, 작년에 이어 ‘2020 올리브영 어워즈’에서도 에센스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연말 및 수상 기념으로 선보이는 한정판 기획세트에는 ‘잡티세럼’ (70ml) 본품 이외에 함께 쓰면 시너지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잡티토닉’(30ml)과 ‘슬리핑팩’(20ml)을 추가로 구성했다. 

이번 한정판은 파스텔 핑크로 가득 물들여 아이소이 특유의 따뜻하고 부드러운 감성을 전하고, 중앙에는 숫자 ‘8’ 디자인을 은은하게 그려넣어 8년째 올리브영 누적판매 1위의 의미를 표현했다.

아이소이 베스트셀러 ‘잡티세럼’은 ‘액체 다이아몬드’라 불리는 불가리안 로즈오일과 미백기능성분 알부틴의 시너지 효과가 빠른 화이트닝을 돕는다. 또한 비타민나무열매 추출물, 바위돌꽃뿌리 추출물, 슈퍼베리 4종 성분을 함유해 잡티 개선 효과를 극대화하고 피부 자체의 방어력을 높일 수 있도록 도와준다. 병풀, 어성초 등 피부 진정에 탁월한 성분을 함께 처방해 여름철 다양한 외부요인에 자극받아 울긋불긋해진 고민성 피부 케어에도 효과적이다. 

이니스프리가 다가오는 연말을 맞아 출시한 ‘2020 그린 홀리데이 기프트 에디션’은 미국 팝 아티스트 ‘스티븐 해링턴(Steven Harrington)’과 선물을 테마로 협업했다.

캘리포니아의 다채로운 문화와 풍경에 영감을 받은 ‘스티븐 해링턴’의 대표 캐릭터 일러스트를 담은 경쾌하고 아이코닉한 패키지로 소장가치를 더했으며, 홀리데이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는 방향, 기초, 색조 등 카테고리 총 10종으로 구성했다.

방향 라인의 ▲퍼퓸드 디퓨저 2종(프루티 스윗, 딥 플로럴)은 연말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달콤한 프루티 계열 향의 디퓨저와 겨울의 포근함과 눈이 쌓인 숲 느낌을 담은 크리미 머스크 계열 향의 디퓨저다.

이 외에도 대표 수분 제품인 ▲그린티 씨드 세럼 ▲한란 인리치드 크림 대용량 에디션과 ▲퍼퓸드 핸드크림 세트 ▲마이 립밤 세트 등도 준비됐다. 홀리데이 시즌 특별한 메이크업을 위한 ▲글램 무드 팔레트 ▲젤리밤 크레용 3종도 함께 선보인다.

더샘이 홀리데이 시즌을 맞아 ‘2020 리미티드 에디션 샤인 온 유’를 출시했다. 이번 에디션은 ‘당신의 빛나는 모든 순간을 위한 응원’을 테마로, 올 한 해 누구보다 열심이었던 당신을 응원하는 메시지와 함께 블링블링한 홀리데이만의 스페셜 패키지로 소장가치를 높였다.

‘2020 리미티드 에디션’은 시티 아르도 러브 인 파리 프랑스 퍼퓸 & 바디 로션 기획 세트, 퍼퓸드 핸드 스페셜 세트 1, 2, 베어 플럼핑 컬러밤 3종, 샘물 섀도우 박스 글린트 빔, 러브미 멀티 팔레트 하우 러블리로 구성됐다.

누디한 컬러감과 맑은 광택감으로 타고난 듯 볼륨감 있고 매끈한 입술을 완성시켜주는 플럼핑 컬러밤 ‘베어 플럼핑 컬러밤’부터 피부 타입에 따라 골라 쓸 수 있는 ‘퍼퓸드 핸드크림’은 8가지 새로운 향의 스페셜 세트로 선보인다. 또한 낭만적인 파리 여행의 느낌을 선사할 프레쉬 프루티 플로럴 계열의 ‘시티 아르도 러브 인 파리 프랑스’는 퍼퓸과 바디 로션으로 구성됐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