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루닛 AI기술 '코로나 19' 응급 상황서 진가 발휘칠곡경북대병원 등 5개 주요 병원 다기관 연구 결과 발표…‘플로스원’ 게재
인사이트 CXR 활용, 흉부 엑스레이 판독 결과 95% 정확도 코로나19 검출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의료 AI 기업 루닛(대표 서범석)의 폐 진단 보조 AI 소프트웨어 ‘루닛 인사이트 CXR’이 코로나19 환자 선별에 있어 의료진을 도와 활용됐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루닛 인사이트 CXR를 활용해 코로나19 폐렴이 표시된 흉부 엑스레이

한때 코로나19가 집중적으로 확산됐던 대구 지역의 주요 병원들에서 검증한 이번 연구는 지난 11월 미국 공공과학 도서관의 온라인 국제학술지인 ‘플로스원(Plos One)’에 게재됐다. 

연구는 칠곡경북대병원을 비롯해 경북대병원, 영남대병원, 대구가톨릭대병원, 대구파티마병원 등 대구지역을 대표하는 5개 주요 병원의 코로나19 응급환자 데이터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코로나19 확산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2020년 2월 18일부터 5월 1일까지 양성 판정을 받은 환자의 데이터를 활용했다. 결과는 각 병원에서 재검증한 다기관 연구로 그 신뢰성을 높였다. 

279명의 흉부 엑스레이를 루닛 인사이트 CXR을 활용해 판독한 결과, 인공지능은 약 95%의 정확도로 코로나19를 검출해냈다. 영상의학과 전문의 판독 정확도가 약 91%라는 점을 감안할 때 상당히 높은 수치임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연구를 총괄한 칠곡경북대병원 응급의학과 이동언 교수는 “코로나19와 같이 다수의 응급환자에 대한 관리가 필요한 상황에서는 감염 의심자에 대해 빠르고 정확한 진단으로 중증도에 따라 환자를 적절하게 선별 및 분류, 격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루닛 인사이트 CXR, 의료진 든든한 지원군”

그는 “루닛 인사이트 CXR을 활용한 흉부 엑스레이 판독을 통해 짧은 시간 안에 정확한 진단과 분류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이는 의료진들의 든든한 지원군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코로나19는 폐렴을 비롯한 폐 질환을 동반하기 때문에 흉부 엑스레이를 통해 의심 환자를 선별하는 것이 합리적인 방법일 수 있다”며 “과거에 여러 차례 비슷한 연구가 진행된 바 있지만, 코로나19가 가장 집중적으로 확산된 지역의 응급 환자 데이터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높은 정확도를 보였다는 점은 매우 뜻깊다”고 설명했다. 

루닛 인사이트 CXR 데모 신청 웹페이지

실제로 기존 진행된 코로나19 연구에서 AI가 평균적으로 약 80% 수준의 판독 정확도를 보인 것에 비해 이번 연구에서는 매우 높은 수치를 기록해 AI 알고리즘의 성능과 정확도가 향상되고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 

서범석 대표는 “코로나19가 또다시 확산되고 있는 지금은 제한된 의료진과 의료 기관에서 보다 효율적으로 환자를 진단할 수 있는 솔루션이 필요한 시기”라며 “루닛 인사이트 CXR의 활용이 어려운 상황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된다면 큰 보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최근 루닛은 보다 정확한 코로나19의 검출과 선별을 할 수 있도록 수천 개의 코로나19 확진 데이터를 학습시켜, 루닛 인사이트 CXR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완료했다. 해당 제품은 현재 전 세계 10여 개 국가에서 코로나19 진단에 사용되며 의료진들을 돕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