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곰팡이독소 예방 동영상 콘텐츠 제작식품안전정보원, 아플라톡신 등 독성 생성 각종 질환 유발 우려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식품안전정보원(원장 정윤희)은 최근 건강을 위한 견과류 섭취가 증가함에 따라 견과류, 곡류 등 각종 식품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곰팡이독소 예방을 위해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 공개했다.

고온다습한 환경에서는 식품에 곰팡이가 생길 수 있는데 일부 식품에 핀 곰팡이는 아플라톡신, 오크라톡신 등의 곰팡이독소를 생성해 각종 질환을 유발할 우려가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곰팡이독소는 열에 강해 조리 후에도 완전히 제거되지 않고, 곰팡이가 핀 부분을 잘라내도 보이지 않는 곰팡이 포자나 독소가 식품 전체에 퍼져있을 수 있어 곰팡이가 핀 식품은 통째로 버리는 것이 안전하다고 당부했다.

곰팡이독소 발생을 예방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식품은 습하지 않고 온도변화가 적은 곳에 보관하고 개봉 후에는 밀봉하여 보관하기 △껍질이 있는 식품은 껍질 채 보관하기 △상처가 있거나 변색된 부분이 많은 곡류나 견과류는 섭취하지 않기를 소개했다.

정윤희 원장은 “겨울철에도 난방으로 인해 실내 온도가 높으면 곰팡이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곰팡이독소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계절에 관계없이 올바른 식품보관법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