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기기
소비자 원격의료 불면증 치료앱 출시 솜리스트 원격으로 처방의, 사례담당자, 치료에 접근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페어 쎄러퓨틱스가 처방용 스마트폰 만성 불면증 치료 앱을 소비자 직접 원격의료 모델로 최근 출시했다.

올초 FDA 승인을 받은 솜리스트는 22세 이상 사용이 가능하며 최근 미국에서 최고의 디지털 헬스 제품으로 프릭스 갈리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솜리스트는 개인적으로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1차 케어와 비슷한 인지 행동 치료를 통해 보다 나은 수면을 위한 신체와 뇌 단련을 돕는다.

즉, 특정 스케쥴로 수면 제한을 돕고 수면의 질을 개선시키기 위해 디자인된 알고리즘에 따라 6~9주간 맞춤 레슨과 과제를 제시해 준다. 또한 의사에게 환자의 진행상태에 관해 계기판을 통해 실시간 데이터도 제공한다.

이는 1400명 이상을 대상으로 실시한 임상시험 결과 잠에 빠져드는 시간을 45% 단축시켜 주고 야간 각성 시간도 52% 감소시켰다. 아울러 불면증 증상의 중증도도 45% 줄였으며 치료 6~12개월 뒤에도 지속적인 수면 개선 효과를 보였다.

일단 소비자는 원격으로 솜리스트닷컴에서 앱 처방 의사에 접근할 수 있고 처방  업계 최초 디지털 치료 처방을 위한 환자 서비스 센터인 페어커넥트의 사례 담당자가 다운로드  시작을 돕는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