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에이치로보틱스, 6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지난 4월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이어 7개월만...‘리블레스’ 연내 출시 예정

[의학신문·일간보사=정민준 기자]에이치로보틱스가 지난 4월 2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한데 이어 7개월만에 60억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스마트 원격재활 솔루션 리블레스(rebless) 개발사인 에이치로보틱스가(대표 구익모) 6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투자금 전액은 보통주 발행으로 이루어졌고 위벤처스, 슈미트가 지난 프리-A 라운드에 이어 후속 투자사로 참여했으며 신규 투자사로는 씨케이디창업투자, 포스코기술투자, 현대투자파트너스, BNK벤처투자, 엘앤에스밴처캐피탈이 참여했다.

에이치로보틱스는 로봇 기술 기반 스타트업으로 재활 운동기기 대중화를 위해 고가의 재활 로봇에서 사용되는 로봇 제어 기술 및 운동 알고리즘이 적용된 리블레스(rebless)를 개발해 연내 출시를 앞두고 있다.

리블레스(rebless)는 재활 운동 디바이스, APP, Web으로 구성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연계된 통합 솔루션으로 원격으로 실제 재활 운동 처방 및 상담이 가능해 기존 디바이스 위주의 재활로봇 시장이 가지던 한계를 벗어난 새로운 솔루션을 제안하고 있다.

에이치로보틱스 관계자는 “코로나 대유행으로 인해 전 세계에서 재활 치료를 받지 못하는 환자 수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APP/클라우드 기반 원격 재활진료 시스템을 제공하는 리블레스(rebless)가 비대면 원격 진료를 시행 중인 국가들로부터 지속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에이치로보틱스는 올해 리블레스(rebless)에 대한 미국 FDA 제품 등록 및 재활치료, 원격진료 보험수가 코드 등록을 완료해 코로나 사태로 대체재가 시급한 해외 재활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할 준비를 마쳤다.

또한 서울아산병원, 중앙보훈병원 등과 임상 및 사용성 평가를 통해 제품 효용성 검증을 진행하는 등 국내외 시장 진입을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정민준 기자  tak2mj@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