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새싹 물기업 지원업체 폭풍 성장환경부, 입주 1년만에 지원금 10배 매출-시제품 제작 등 지원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국가물산업클러스터가 새싹기업의 창업과 사업화 지원 과정인 ‘물드림 사업화 지원’ 운영 1년 만에 누적 매출 6억 원, 신규고용 23명 달성 효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물드림 사업화 지원’ 과정은 사업성공이 어려운 새싹기업을 지원하여 물기업의 꿈을 이뤄준다는 의미를 갖고 있으며, 창업보육실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지원한다.

지식재산권 취득, 제품이나 성능의 인·검증, 시험분석, 시제품 제작 등에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하고 있으며 점차 지원대상 사업 및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다.

창업보육실 입주를 원하는 물기업은 국가물산업클러스터 누리집에서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는 지난해 11월 6일부터 창업기업이 입주한 이래 현재까지 총 8개 기업이 입주했으며, ‘물드림 사업화 지원’과 관련하여 총 5,200만 원을 지원했다.

폐수처리용 수처리 전문기업인 ㈜아쿠아웍스(대표 신용일)는 특허등록, 시험분석, 제품안내서 제작 등을 지원(920만 원) 받았고 창업(‘19.12.24.) 10개월 만에 매출 1억 원, 특허등록 2건, 신규 연구인력 5명 채용 효과를 거두었다.

중금속 처리장치 제조기업인 ㈜엘스텍엔바이런먼트(대표 박승일)는 시제품제작(1,000만 원) 비용을 지원받았으며 창업(‘19.5.29.) 1년 만에 매출 120%(’19년 1억 원->’20년 상반기 2.2억 원) 성장을 달성했다.

김동진 환경부 수자원정책국장은 “국가물산업클러스터가 물산업분야의 창업문화 확산의 중심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더 많은 기업을 발굴·육성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