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큐렉소, 진주세란병원과 ‘큐비스-조인트’ 공급 계약자동절삭기능 갖춘 완전 자동 수술로봇, 독자적 노하우로 환자 우수 의료서비스 제공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의료로봇 전문기업 큐렉소(대표 이재준)는 진주세란병원과 인공관절수술로봇인 '큐비스-조인트’ 제품 판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큐비스-조인트’를 공급하는 건 중앙대병원, 목동힘찬병원에 이어 국내 병원에서는 세 번째다.

진주세란병원은 관절전문병원으로 2010년부터 큐렉소의 인공관절수술로봇 ‘로보닥’을 도입해 최단시간 인공관절 로봇수술을 4000회 넘게 달성 중이다.

진주세란병원 장병유 원장은 “2010년부터 인공관절수술로봇 ‘로보닥’을 도입하여 환자들의 인공관절 수술을 진행해 왔는데 환자들의 수술 결과가 좋고 회복력이 빨라 만족도가 높았다”며 “앞으로도 큐비스-조인트 로봇을 이용해 다년간 쌓아온 독자적인 로봇수술 노하우로 환자들에게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인공관절수술로봇 ‘큐비스-조인트(CUVIS-joint)’는 자동절삭기능을 갖춘 완전 자동 수술로봇으로, 6축 수직다관절 Robot Arm을 이용해 더 넓은 수술 영역을 제공하며 오픈 플랫폼으로 다양한 임플란트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간단한 캘리브레이션으로 수술 준비시간이 단축됐으며, 수술 중 계획 변경이 가능해 최적화된 수술을 진행할 수 있다. OTS(Optical Tracking System)를 이용한 정합방식으로 의료진의 편의성을 향상시켰으며 컴팩트한 로봇 디자인으로 수술실 설치 공간을 최소화했다.

큐렉소 이재준 대표는 “진주세란병원은 약 10여년 동안 인공관절 로봇을 도입한 후 수술 건수 증대와 더불어 독자적인 수술 노하우를 쌓아왔다”며 “이번 인공관절수술로봇 큐비스-조인트의 추가 도입으로 로봇수술의 정확도와 의사 및 환자측면에서의 만족도를 인정받은 셈”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앞으로도 제품 개선에 있어 수술로봇 기술에 정통한 장병유 원장님의 도움도 기대한다”며 “현재 다수의 정형외과 병원과 도입에 관해 논의 중임에 따라 추가적인 계약이 성사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