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제약·유통
영진약품-뉴라메디, 파킨슨병 치료제 개발 MOU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영진약품(대표 이재준)은 최근 뉴라메디(대표 이승재, 이민섭)와 파킨슨병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파킨슨 질환의 원인으로 알려진 알파시누클레인 응집 현상을 조절하는 신규 기전의 저분자 합성신약 파킨슨병 치료제 임상 후보물질 도출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알파시누클레인은 파킨슨병을 비롯해 여러 퇴행성 뇌 질환 발병 및 진행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단백질로 파킨슨병 환자의 뇌에서 비정상적인 응집과 축적이 일어나면서 신경세포를 파괴해 신경퇴행성 질환을 진행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공동연구 협약체결 이전에 양사는 기초연구를 통해 신규기전의 알파시누클레인 응집 활성 물질을 도출했다고 밝혔다. 이를 기반으로 영진약품은 신약합성 최적화 연구를 담당하고, 뉴라메디는 파킨슨병 관련 약효평가 전문성을 기반으로 물질 활성 및 효능 검증을 담당한다.

이재준 영진약품 대표는 “이번 협약은 영진약품의 오픈이노베이션(항암제, CNS, 희귀질환) 전략의 일환”이라며 “혁신 신약 파이프라인을 강화하고 글로벌 신약개발 제약사로 거듭나는 기반을 마련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