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감염병 의료기술 근거생성연구’ 과제공모 선정  칠곡경북대병원 권기태·김종근 교수, 주관연구책임자로 과제 수행

[의학신문·일간보사=박재영 기자] 칠곡경북대학병원 감염내과 권기태 교수와 김종근 응급의학과 교수가 ‘2020년 감염병 의료기술 근거생성연구’ 과제공모 결과 주관연구책임자로 각각 선정돼 총 7개의 과제 중 2개의 과제를 2020년 9월부터 수행하게 됐다.

감염내과 권기태 교수
응급의학과 김종근 교수

이번 공모는 한국 보건의료연구원이 주관하고 ‘환자중심 의료기술 최적화 연구사업단’에서 감염병 유행시 보건의료체계의 안정적 유지를 위한 감염병 의료기술 근거 생성연구를 위한 목적으로 실시했다.

주제는 코로나19 제2차 대유행 대비를 위한 효율적인 보건의료자원 분배ㆍ활용과 비감염성질환 진료의 안정적 유지,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보건의료종사자와 국민의 심리ㆍ정신보건 측면 영향력 분석 등에 관한 연구과제 등 7개 과제로 구성됐다.

감염내과 권기태 교수는 ‘코로나19 진료 및 관리를 담당하는 보건의료종사자의 건강영향 평가 전향 연구(총 연구비 5억2천500만원)’ 주관연구책임자로 선정돼 향후 전국 22명의 연구자들과 함께 2021년 12월까지 감염병 대유행 상황에서 보건의료종사자들이 겪는 신체적·정신적 건강문제를 대규모 설문조사와 심층면접을 통해 분석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도출하는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응급의학과 김종근(연구책임자), 이동언, 최재영, 김윤정 교수 등은 ‘신속한 처치가 필요한 응급질환자에 대한 영향분석 후향 연구(총 연구비 2억2천500만원)’에 단독 선정돼 대구 6개 병원과 더불어 2021년 12월까지 응급의료 이용량, 응급의료 중증환자와 경환자의 비율 변화, 주요 비감염성 응급질환의 사망률, 합병증 발생률 등을 후향적으로 분석하며 응급질환자 및 진료·관리를 담당하는 전문가 대상으로 의료현장의 문제를 파악하고 개선 방안을 제안하는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한편 권기태 교수팀은 지난 5월 ‘COVID-19 대유행시 음압중환자실 리모델링의 중요성’에 대한 논문을 국제학술지에 발표했으며, 김종근 교수팀은 ‘코로나19로 인한 응급실 폐쇄를 막기 위한 응급실 구조 변경 전후 성과’를 담은 논문을 발표해 국내·외적으로 주목받은 바 있다.

 

박재영 기자  jy7785@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