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식약처
고속도 휴게소 식품 위생준수 주문이의경 식약처장 현장 방문-이용자 분산 유도 등 당부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점들이 방역관리 뿐만 아니라 식품 위생수준 향상을 위해서도 지속 노력해달라'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이 28일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방역관리에 힘쓰고 있는 고속도로 죽암휴게소(부산방향 하행선)를 직접 방문해 방역관리 현장을 살펴보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한국고속도로공사와 함께 마련한 고속도로 휴게소 방역수칙이 현장에 잘 적용되고 있는지 방역관리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했다.

고속도 휴게소 방역수칙에는 이용자 분산 유도, 머무는 시간 최소화, 이용자 방역수칙 준수 유도 등이 포함돼 있다.

이의경 처장은 이날 방역현장에서 “국민이 안전하게 고속도로 휴게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감염 차단에 힘써 주시고 고속도로 휴게소는 현재 192개소 내 1,402개 음식점이 위생등급 지정업소인 만큼, 앞으로도 방역관리 뿐만 아니라 식품 위생수준 향상을 위해서도 지속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또 “고속도로 휴게소 이용자께서도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이용자 간 2m 거리두기, 시설 이용 전․후 손 씻기, 시설 내 오래 머무르지 않기, 구분된 출·입구 이동동선 준수, 출입자 명부 작성 등 방역수칙을 꼭 실천해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