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의대생 국시 재응시 가능하게 해 달라’의료계 전역서 정부·국민에 호소…최대집 의협회장 여당 만나 구제 요청
원로의학자들 의료공백 우려…“의대생에게 기회 달라” 국민에 호소

[의학신문·일간보사=김현기 기자] 정부의 의대정원 확대 정책에 반발해 국시 거부 투쟁을 했던 의대생들이 최근 의사 국가고시 실기시험 응시 의사를 밝힌 가운데 의료계 전역에서 학생들의 구제를 요청하고 있다.

 그동안 정부에서 또 다른 직역의 국시 등과의 형평성·공정성을 이유로 더이상 응시기간을 미룰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해왔기 때문이다.

 즉 본과 4학년생들이 국시를 응시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음에도 불구하고 응시 기회가 주어질 지는 아직까지 미지수다.

 우선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은 지난 24일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의장과 긴급면담을 갖고 “의대‧의전원생들이 치열한 고민 끝에 국시 응시 의사 표명이라는 결정을 한 만큼, 국시를 치를 수 있도록 하는 전향적 조치가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최대집 의협회장이 한정애 의장과 면담을 통해 의대생들이 국시를 치를 수 있도록 당에서 역할을 해달라고 요청했다.

 특히 최 회장은 이를 위해 의협과 복지부 간 긴밀한 협의를 진행하기 위한 사전 협조 필요성도 한 의장에게 전달했다.

 최 회장은 “의협과 정부·여당 합의의 주체들로서 의협과 더불어민주당이 협약한 사항들을 이행해나가기 위한 지속적이고도 실질적인 협의를 해나갈 수 있도록 한정애 정책위 의장이 중간 조율 등 다방면으로 힘써주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한정애 의원은 “회장님의 강한 의지 표명 잘 들었고 의협이 제안하는 의견들을 충분히 청취하겠다”며, “추후 지속적 만남을 통해 본격적인 대화에 돌입하면서 현안들에 대한 해법을 함께 모색해나가자”고 화답한 것을 알려졌다.

 아울러 최 회장은 25일 오전 서울플라자호텔에서 강도태 보건복지부 제2차관과도 긴급 면담을 개최, “의대‧의전원생들의 의사 국가고시 실기시험 응시를 위해 협조해달라”며 정부의 적극적인 조치를 촉구했다.

 최 회장은 “신규 의사인력이 의료기관으로 투입되지 못하면 결국 국민 건강에까지 악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이러한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의협과 보건복지부, 그리고 국시원이 상호 협력해 의대생 국시 응시 위한 대책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밖에 의료계 원로의학자들은 국민들에게 의대생들이 국시를 응시할 수 있도록 기회를 달라고 호소하고 나섰다.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이하 의학한림원)에 따르면 금년 졸업하는 의대생들이 의사자격을 획득하지 못하면 내년에 심각한 의료공백이 초래되는 중대한 의료위기상황을 맞이하게 될 수 있는 상황이다.

 전국 대학병원을 포함한 수련병원들이 전공의를 확보하지 못할 뿐만 아니라, 군의관과 공중보건의도 확보하지 못하게 되어 지속적인 의료공백을 유발함으로써 국민에게 큰 피해를 끼칠 수 있다는 것.

 의학한림원은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19’의 위협 속에서 내년 1년 의사 배출의 공백이 가져올 의료시스템의 붕괴는 1년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다”라며 “그 피해는 실로 표현하기 어려울 정도로 국민 건강을 위협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또 의학한림원은 “국시를 치르지 못해 발생할 진료공백 사태는 평생 국민의 의료행복을 추구해온 저희 원로의학자이자 의료인으로서 도저히 상상할 수도 없는 최악의 상황이라고 판단된다”며 “정부가 의대생들에게 국시의 기회를 줄 수 있도록 국민들이 지지해달라”고 호소했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머라니 2020-09-26 06:48:04

    의료공백? 그거 국민이 감수할께...
    자신만만하게 국시 포기하겠다고
    한창 코라나니 머니 위급한상황에서
    자신있게 본인들의 의견을 피력하기위해 국민 져버리고
    국시거부등으로 협박아니라고하지만 협박했잖아
    국민 목숨이 너희들 의견 펼치기 위한 목적보다 의미가 적다는거잖아
    그러니 그런 행동을 보인거고
    그러니까 그냥 내년에 시험쳐
    의료 공백은 그냥 국민이 감수할테니..,
    2700명?
    없다고 의료계가 바로 망하니?   삭제

    • ㄱㄱ 2020-09-25 13:28:30

      정부는 의사들에게 무릎꿇어 사죄하고
      국시치도록해야한다
      가만히있는 의료계를 왜 들쑤셔서 이렇게 엉망을만드나 ㅜㅜㅜㅜ   삭제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