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학회/학술
임원봉 조선대의대 교수, 임플란트 표준화 공동 컨비너 선출SO/TC 261 총회서 결의안과 같이 채택 - "한국 의료분야 적층제조 표준화에 최선" 다짐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임원봉 조선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 책임교수가 ISO 한국 대표기관인 국가기술표준원의 추천을 받아 수술용 임플란트 분야 적층제조 표준화를 위해 설립된 ISO/TC 261과 ISO/TC 150간의 공동작업반(JWG1)의 공동 컨비너로 선출되었다.

임원봉 교수

ISO/TC 261(Additive Manufacturing, 적층제조) 사무국(독일, DIN)은 지난 9월 18일 웹 미팅으로 진행된 ISO/TC 261 제16차 총회에서 위와 같은 내용을 포함한 결의안을 채택했다.

임원봉 교수가 공동 컨비너로 활동하게 될 공동작업반(JWG1)은 적층제조 표준화를 담당하는 ISO/TC 261과 수술용 임플란트 표준화를 담당하는 ISO/TC 150이 수술용 임플란트 분야에서의 적층제조 기술 적용과 관련된 표준의 공동개발을 위해 설립되었다.

수술용 임플란트 분야는 적층제조 기술의 적용이 가장 활발하게 시도되고 있는 분야로, 향후 의료기술 혁신에 있어 적층제조 기술이 기여할 수 있는 핵심 영역으로 주목받고 있다.

임원봉 교수는 2019년부터 ISO/TC 261/JG70 컨비너로 활동하며 '적층제조를 위한 의료 이미지 데이터 최적화(ISO/ASTM WD 52916)' 관련 국제표준을 개발 중이며, 국내 적층제조 전문위원회 전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정형외과 분야에서 골다공증 치료 및 골절 수복을 위한 다양한 연구개발을 수행해 왔으며, 골다공증 예방 백신 등의 개발을 이끌며 최근 관련 특허를 등록하였고, 지난 6년간 50편 이상의 국제 저널 출간을 통해 조선대병원 정형외과의 연구력 증진에도 이바지하였다.

임원봉 교수는 “금번 공동 컨비너 수임은 그간 한국의 의료 분야 적층제조 표준화 활동에 대한 기여와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가 반영된 것으로 이해하며, 국가기술표준원과 전문위원회, 관련 전문가들과 긴밀히 협력하여 한국이 의료 분야 적층제조 표준화에서 지속적으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