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한돈, 농수산 선물 가액 상향에 '숨통'한돈자조금, 가격 높인 맞춤형 세트 구성-'귀향 대신 선물' 분위기도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한돈자조금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추석 기간 동안 ‘김영란법(부정 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의 농축산물 선물 가액을 20만 원으로 상향 조정해 한돈 산업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있길 기대하고 있다.

코로나19의 장기화와 태풍, ASF 등으로 현재 한돈 농가의 피해가 적지 않다.

한돈 공식 온라인 쇼핑몰 한돈몰에서 판매하는 ‘한돈 한가위 선물세트’는 5만 원 내외 4구 선물세트를 주로 선보였으나, 선물 가액 조정 후에는 10만 원 안팎으로 5kg 기획전 상품도 구매할 수 있어 가성비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 전망이다.

‘올 추석에는 귀향을 자제해 달라’는 정부 권고에 같은 가격이라도 더 크고 좋은 선물세트를 보내려는 소비자들의 심리도 한몫을 한 것으로 보인다.

한돈자조금 관계자는 “코로나19 등 연이은 소비부진 이슈가 있는 2020년이었는데 농·축·수산품 선물 한도 완화로 한돈 산업에도 오랜만의 활력이 돌 것으로 보인다”며, “한돈 선물세트는 한돈몰을 통해 구매할 경우 크게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으니, 가성비 좋은 식자재인 한돈을 주고받으셔서 가정 경제에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돈몰은 지난 8월, 한가위 선물세트를 미리 접수하는 ‘얼리버드 특가 할인’과 ‘대량구매 할인’을 실시해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한돈 한가위 선물세트를 구매한 후 후기를 작성하면 에이프라이어 오븐 등의 경품을 발송하는 ‘추석 선물세트 구매자 후기 경품 이벤트’는 추석 연휴가 끝나는 10월 4일까지 진행된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