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다국적제약/의료기기
창립 20주년 씨젠, 미래 발전 전략 발표AI 맞춤형 제품 생산 및 미∙중∙일 진출 본격화, 분자 진단 생활검사화 제시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대표 천종윤)은 지난 15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씨젠 본사에서 창립 20주년 기념식을 가지고 미래 발전 전략을 발표했다.

이번 창립 20주년 기념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시책에 동참하고자 대표 이하 일부 임원만 현장 참석했으며, 필수 참석자 외에는 온라인을 통해 비대면으로 참여했다. 

천종윤 대표<사진>는 기념사를 통해 급박한 코로나19 상황에서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향후 씨젠의 미래 발전 전략을 제시했다. 세부적으로는 △인공지능(AI) 기반 다양한 현지 맞춤형 제품 개발 및 생산 △미국∙중국∙일본 등 시장 본격화 △분자 진단의 생활검사화 등을 포함했으며, 글로벌 분자진단 기업으로서의 도약을 강조했다. 

천 대표는 "바이러스는 결코 인간을 이길 수 없다"며 "전 국민, 나아가 전 인류를 바이러스로부터 지켜내겠다는 신념을 바탕으로 씨젠이 전세계 분자진단 대중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씨젠은 2000년 9월 창립 이래 감염병 진단 시장에서 실시간 동시다중 진단기술로 분자진단 시장을 주도해왔다. 특히 20년간 연구〮기술개발에 매진하면서 건강한 일상을 지키기 위한 진단제품 개발과 생산을 목표로 독보적인 특허를 가진 다양한 기술을 구축해 왔다. 

이에 분자진단제품 개발을 위한 AI 올리고 설계기술을 바탕으로 △타겟 바이러스만을 선별적으로 동시에 다중 증폭하는 기술 △여러 개의 타겟 바이러스를 한 번에 검출할 수 있는 기술 △바이러스의 종류와 함께 정량까지 산출하는 기술 △최종 진단 결과를 자동으로 판독해 오류없이 감염 여부를 정확히 진단하는 기술 등 진단 전 과정에서 인정받은 특허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