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엄기성 원광대병원 교수, 신경손상학회 우수논문상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엄기성 원광대학교병원 신경외과 교수가 9월 12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호텔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제27차 대한신경손상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라미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수상논문의 제목은 “Epidemiology and Outcomes of Traumatic Brain Injury in Elderly Population : A Multicenter Analysis Using Korean Neuro-Trauma Data Bank System 2010-2014”이다.

대한신경손상학회는 한국형 외상 데이터 뱅크 시스템(Korean Neuro-Trauma Data Bank System: Korean NTDBS)을 구축하고, 2010년부터 2014년까지 총 20개 기관에서 등록된 총 2,617명의 두부외상 (Traumatic brain injury: TBI) 환자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였다.

이번 연구는 신경손상학회의 외상 데이터 뱅크 시스템 (Neuro-Trauma Data Bank System: NTDBS)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노인 인구의 두부외상으로 인한 사망률과 사망과 연관된 여러 가지 특징들을 중점적으로 규명하였다.

한국에서 노인 두부외상환자에 대한 최초의 다기관 역학 연구로 의미가 있으며 이번 연구의 결과는 추후 노인 두부외상 환자를 정확하게 평가하고 보다 효과적인 치료 계획을 수립하며 이를 바탕으로 표준화된 치료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는데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엄기성 교수의 이번 논문은 Journal of Korean Neurosurgical Society (Impact Factor: 1.376) 2019년 3월호에 게재 되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