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기기
스웨덴 코로나19 중국산 키트 검사로 수천명 위양성중 BGI 검사 키트로 약 3700명 잘못 진단돼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스웨덴에서 중국산 코로나19 검사로 인해 수천명이 위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보건당국이 밝혔다.

이에 따르면 약 3700명이 BGI 지노믹스의 키트로 검사한 결과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잘못 진단을 받았다. 

당국에 따르면 해당 키트는 매우 낮은 수준의 바이러스와 음성 결과를 잘 구분할 수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단, 위양성 케이스는 소수로 전체 감염 통계에 미친 영향은 작았다.

그 검사는 미국과 WHO에서도 응급 이용 허가를 받았으며 다른 나라에도 널리 수출됐다. 로이터에 따르면 BGI는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 수요 증가로 상반기 순익이 8배 급등했으나 일부 국가에서 검사의 정확도가 논란을 빚고 있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