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기기
코로나19 감염여부 15분만에 판별日 덴카 '퀵내비 COVID19Ag' 판매…日 최대 10만회 검사

[의학신문·일간보사=정우용 기자] 일본 덴카는 15분만에 코로나19 감염을 조사하는 항원진단키트 '퀵내비 COVID19Ag'를 의료기관에 판매한다고 발표했다.

독감 등 진단에 사용되는 '면역크로마토그래피'를 채용하고 콧 속에서 채취한 점막으로 코로나19의 유무를 조사한다. 특별한 검사기기를 필요로 하지 않고 일반 의료기관에서 신속하게 진단에 활용할 수 있다.

덴카는 최대 하루 10만회 검사분량을 생산하고 판매제휴회사인 오츠카제약도 9월 1일부터 판매하기로 했다.

덴카는 앞으로 독감유행에 대비해 한번의 검체 채취로 코로나19와 독감 감염을 모두 진단할 수 있도록 준비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정우용 기자  yong1993@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