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프라다’, 10년 활동 마침표21일 해단식, 특성화된 개량신약 연구개발과 글로벌 진출 기여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산학협력을 통해 국내 제약바이오산업 발전에 기여해 온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 산하 의약품기술연구사업단(PRADA, 단장 이범진 아주대 약대 학장)이 10년간의 활동을 마무리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산하 의약품기술연구사업단(PRADA)이 지난 21일 서울 임페리얼팰리스호텔에서 해단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의약품기술연구사업단은 지난 21일 서울 임페리얼팰리스호텔에서 해단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PRADA는 차별화된 의약품 개발과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을 목표로 2010년 1월 9일 출범했다. 그간 총 23번의 워키움(workshop+symposium) 교육을 통해 혁신제제기술과 의약품 품질고도화 시스템(QbD), 고품질 의약품 개발 및 평가 전략 교육을 수행했다. 또한 수차례의 산업자문 및 연구성과를 공유해 중소 및 중견 회원사의 성장을 견인해 왔다.

특히 2014년부터 2019년 까지 5년동안 보건복지부 산하 글로벌개량신약연구개발 사업을 통해 제약바이오기업들에 특성화된 개량신약 연구개발과 글로벌 진출에 기여해 왔다.

PRADA는 “향후 제약바이오협회가 추구하는 미래 4차산업에 부응하고 글로벌 진출을 위한 새로운 범연구개발 조직으로 재탄생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PRADA는 이범진 단장(아주대약대 교수)과 손동환 사무총장(계명대약대 교수)을 비롯, 황성주 연구위원(연대약대 교수), 박은석(성대약대 교수), 사홍기(이대약대 교수), 최한곤(한양대약대 교수), 한효경(동대약대 교수), 이미경(우석대약대 교수), 신범수 (성대약대 교수), 오경택 (중대약대 교수), 윤유석 (성대약대 교수), 신소영(원광대약대 교수), 박준범(삼육대얃개 교수) 연구위원 등으로 구성, 활동해 왔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