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전북대병원 재활의학과 보행재활로봇 도입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전북대학교병원에 최첨단 보행재활로봇이 새롭게 도입, 양질의 재활치료 시스템이 구축된다.

30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재활의학과 고명환<사진 오른쪽> 교수팀이 산업통상자원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및 보건복지부 국립재활원이 주관하는 ‘2020년도 재활로봇실증지원사업’에 선정되어 고가의 최첨단 보행 재활로봇치료 장비가 국비 지원을 통해 새롭게 도입된다.

도입되는 보행재활로봇인 모닝워크(Morning Walk)는 국내 의료기기제조기업에서 개발 제작한 제품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로봇보조정형용운동장치(의료기기 3등급) 품목으로 허가를 받은 제품이다.

보행능력 회복을 위한 근육의 재건, 관절 운동기능의 회복 등에 사용되는 로봇 자동화시스템 기구로써, 다양한 보행 패턴 구현, 환자별 파라미터 설정 기능, 좌/우측 하지 파라미터 개별 설정 기능, 능동 체중 및 보행 보조 기능과 훈련결과를 리포트 형태로 제공하는 서비스 기능을 가지고 있다.

전북대병원 재활의학과는 기존에 이미 구축된 상지 재활로봇치료 장비를 포함하여 다종의 재활로봇치료 시스템이 구축됨으로써 뇌질환, 척수질환, 소아발달장애, 신경근골격계 환자 등 다양한 환자에게 양질의 재활로봇치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