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진흥원
진흥원, 고령친화 유망 아이템 9개 지원사업화 및 시장진출 활성화 앞장…치매예방 VR 솔루션, 전동흡입칫솔, 보청기능 증폭기 등

[의학신문·일간보사=정민준 기자]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 원장 권덕철)은 24일 고령친화산업 육성을 위한 ‘유망 고령친화 아이템’ 9개를 선정하고, 사업화 및 시장진출 컨설팅을 수행할 전문기관 3곳과 매칭해 ‘고령친화아이템 사업화 및 시장진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유망 아이템을 보유한 고령친화산업체가 시제품 제작 이후 시장에 진출하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상용화가 가능한 유망 아이템에 대해 국내·외 신규 수요처 발굴, 해외 인증 컨설팅 지원, 바이어 발굴 등이 지원된다.

선정된 아이템은 △국내 판로 개척 △초기 해외시장 진출 △해외시장 판로 확대 분야로 나뉘어 각 지원분야를 담당할 전문기관을 통해 지원받는다.

진흥원은 24일 9개 아이템을 지원할 3개 수행기관과 청렴이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11월 30일까지 성과 창출을 위한 사업착수에 들어간다.

지원 받은 기업으로 국내 판로 개척 분야의 △SY이노테크 △씨피씨 △이끌랩, 초기 해외시장 진출 분야의 △유위컴 △기분좋은세상 △엘비에스테크, 해외시장 판로 확대 분야의 △블루레오 △영디케어 △하이즈 등 9곳이다.

지난해 동 사업에 선정돼 해외 판로개척 지원을 받은 바 있는 ‘와이비소프트 주식회사(대표 유영배)’는 진흥원의 후속 지원을 통해 올해 국내 휠체어 최초로 미국 FDA 승인을 받아 15억 달러 규모의 시장 진출 길이 열리기도 했다.

한편 진흥원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는 진흥원의 ‘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 등과의 협업을 통해 고령친화산업체 애로사항 해결을 위한 ‘고령친화산업 분야 핵심전문가’의 심층상담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상담을 원하는 기업은 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상담신청을 할 수 있으며, 전문가의 심층상담 후 추가 컨설팅을 통해 성과창출이 가능하다고 판단되는 기업을 선정해 다양한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진흥원 관계자는 “국내 고령친화산업 육성을 위해서는 유망아이템을 보유하고 있지만 경험이 부족한 기업을 대상으로 단계적인 사업화 및 시장진출의 기회를 만들어 주는 것이 필요하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기업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라이센싱 및 수출계약 등이 성사돼 매출확대로 이어지는 직접적인 성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tak2mj@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