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권준명 센터장, 한국연구재단 개인연구사업 선정심전도 원천 데이터 활용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진단 기법 연구 계획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 권준명 인공지능빅데이터센터장(사진)이 최근 한국연구재단에서 공모한 '개인연구사업' 과제에 선정됐다. 특히, 종합병원에서 개인 연구자로 선정된 것은 이례적이라 눈길을 끈다.

권 센터장은 ‘심전도 원천 데이터를 활용한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진단 기법 개발’ 연구계획서를 제출해 최종 선정되었으며, 한국연구재단으로부터 연구비를 지원받게 되었다.

심전도로 진단할 수 있는 질환이 부정맥과 일부 급성심근경색으로 한정되어 있어 검사의 효용성에 한계가 있었다.

최근 심전도 원천데이터를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알고리즘으로 분석함으로써 기존에 심전도만으로 진단할 수 없었던 질환을 높은 정확도로 진단할 수 있게 되었다. 이점에 착안하여 권 센터장은 3년간의 연구를 통해 축적된 데이터를 활용하여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진단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후향적, 전향적 연구를 통해 개발된 알고리즘의 정확도를 검증할 예정이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권준명 인공지능빅데이터센터장은 “심전도 기술은 원격 모니터링은 물론 최근 주목 받는 비대면 진료를 위한 기본 기술”이라며, “이번 개인연구사업 선정으로 그동안 진행하지 못했던 다양한 심전도 기반 인공지능과 원격 모니터링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