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다국적제약/의료기기
GE헬스케어, 휴먼스케이프와 ‘마미톡’ 활용 MOU대한산부인과초음파학괴 공식 감수 어플리케이션, 시장 정보 공유 및 공동 마케팅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GE헬스케어코리아(대표 강성욱)는 4일 휴먼스케이프(대표 장민후)와 ‘마미톡을 활용한 산부인과 시장 활성화와 커뮤니티 형성’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GE헬스케어 전용준 전무, 휴먼스케이프 장민후 대표

지난주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1분기 여성 한 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출생아 수인 합계출산율이 0.9명으로 집계됐다. 저출산 분위기와 35세 이상의 고위험임신 비율이 높아지면서 건강한 임신 환경 조성과 건강관리가 중요시되고 있다.

이러한 시대적 환경에 부응하기 위해 산모와 태아에게 도움이 되는 검사 정보를 모바일 앱에 자연스럽게 노출, 알기 쉽게 설명해 비급여 포함 필요한 검사를 할 수 있도록 하는 대한산부인과초음파학회 공식 감수 어플리케이션인 ‘마미톡’ 솔루션을 산부인과 시장에서 활성화할 예정이다.

‘마미톡’은 산모 대상 모바일 앱으로 ▲산부인과 진료 시 촬영한 태아 초음파 영상을 시청 및 저장할 수 있는 ‘초음파 앨범’ ▲임신 주수별로 태아의 성장 과정과 부모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는 ‘280days’ ▲임신 및 육아에 관한 노하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등으로 구성돼 있다.

GE헬스케어 초음파사업부 전용준 전무는 “GE헬스케어는 그동안 세계 최초 태아 심수축성 검사 솔루션이나 4D 영상 제공 등 산부인과 초음파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며 “이번 휴먼스케이프와의 협업을 통해 디지털시대에 맞는 산모 맞춤형 솔루션을 확대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휴먼스케이프 장민후 대표는 “GE헬스케어는 100년 이상의 의료 영상 장비의 노하우를 가진 기업으로 산모들의 건강을 책임지고 있다”며 “휴먼스케이프는 헬스케어 시장에서 건강 데이터의 중요성을 확인하고 관련 비즈니스를 선도해 나가고 있는 만큼 협업으로 산모들이 임신기간 본인과 태아 건강 정보를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