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여름철 피부 건강 적정한 피부 온도 유지 중요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본격적인 여름에 접어들기 전 탱탱하고 건강한 여름 피부를 지키기 위해서는 적정한 ‘피부 온도’를 지키는 것이 관건이다.

자외선에 그대로 노출되는 얼굴 피부는 피부 열이 발생하기 쉽다. 특히 최근에는 마스크 착용으로 인해 피부가 더욱 자주 달아올라 각종 트러블을 야기하기도 한다. 이때 자극 받아 후끈거리는 피부는 즉각적인 쿨링감과 동시에 수분 공급 및 진정을 돕는 제품으로 피부를 달래주는 것이 급선무다.

리얼베리어의 ‘아쿠아 수딩 젤 크림’은 여름철 직사광선에 의해 올라간 피부 온도를 사용 후 5°C 낮춰주는 임상을 완료한 쿨링 수분크림이다. ‘얼음크림’이라는 애칭을 가진 이 제품은 수분을 가득 머금은 젤 텍스처가 건조하고 달아오른 피부에 빠르게 작용해 바르는 즉시 청량한 쿨링감과 함께 피부온도를 내려준다. 

정제수 대신 피부 진정에 효과적인 병풀잎수를 77%를 함유해 자외선 등 외부 자극으로부터 지친 피부를 진정시켜준다.

에스트라 ‘에이시카 스트레스 릴리프 크림에센스’는 고함량 크림을 녹여낸 액상형 시카 제품으로 바르는 즉시 흡수돼 급민감 피부를 진정시켜준다. 피부를 자극하는 원인을 줄여주는 해당 제품은 자극 증상을 완화하고 피부가 더이상 민감해지지 않도록 무너진 피부장벽 시스템을 부드럽게 케어한다.

바디 피부는 얼굴과 달리 피지선이 적어 쉽게 건조해지고 예민해지기 쉽다. 특히 여름철 강한 햇볕에 노출되면 피부 속 유수분 밸런스가 깨지고 과도한 땀 분비로 인해 건조하고 푸석푸석해지기 십상이다.

록시땅의 '시트러스 버베나 샤워 젤'은 멘톨이 함유된 초록색 마이크로볼이 함유됐다. 가벼운 젤 타입의 샤워 젤로 작은 마이크로볼이 터지면서 시원한 버베나 향이 활기를 북돋우고 더욱 촉촉한 수분감으로 샤워 중 에너지와 상쾌함을 더해준다.

더마비 ‘프레쉬 모이스처 바디 로션’은 보습 관리와 체취 케어를 동시에 도와주는 제품이다. 천연 소취제로 불리는 특허성분 ‘내추럴 데오 컴플렉스’가 땀냄새와 체취를 효과적으로 케어한다. 

빙하수, 히알루론산, 브로콜리추출물 등이 함유되어 여름철 강한 자외선과 더위에 자극 받은 피부를 부드럽게 진정시켜 준다. 풍부한 수분감의 가벼운 젤 로션 제형이 피부에 빠르게 흡수되어 끈적이지 않고 하루 종일 산뜻하고 쾌적한 상태로 유지시켜준다.

탈모의 원인이 되기도 하는 두피 열도 간과해서는 안 된다. 두피 또한 온도가 오를수록 땀과 유분기, 피지 등 노폐물 분비가 왕성해지기 때문에 더욱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

라우쉬의 ‘스위스 허벌 헤어 토닉’은 천연 스위스 허브 성분을 함유해 예민해진 두피를 진정시키고 모발을 건강하게 가꿔준다. 청량한 느낌을 주는 천연 허브향이 은은히 풍기는 제품은 산뜻함을 선사해 외부 환경으로부터 자극 받은 두피 컨디션을 되돌려 준다.

르네휘테르 ‘아스테라 프레쉬 수딩세럼’은 즉각적으로 민감한 두피를 진정시키는 두피진정 세럼이다. 100% 천연 아스테라세아 추출물로 민감한 두피를 진정시키고, 민트, 유칼립투스, 캄퍼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아이스 쿨링 효과’를 느낄 수 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