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J&J, 차세대 인공수정체 ‘테크니스 아이핸스’ 출시기존 단초점 백내장 수술 원거리 교정+66cm 중간거리도 교정, 편리한 일상생활 가능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대표 성종현)은 중간거리 시력까지 교정할 수 있는 차세대 인공수정체 ‘테크니스 아이핸스’를 출시하고 본격적으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한다고 29일 밝혔다. 

백내장 환자의 중간거리 시야 설명

이번 테크니스 아이핸스(TECNIS Eyhance IOL)는 기존 단초점 인공수정체 백내장 수술을 통해 확보되는 원거리 시력교정 기능에 더해, 중간거리 시력까지 교정 가능한 인공수정체다. 중간거리 시력은 눈으로부터 66cm 정도 거리의 물체를 볼 때 사용된다. 중간거리 시력이 교정되면 백내장 수술 후 운동, 운전, 쇼핑, 요리 등 일상생활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테크니스 아이핸스와 자사 단초점 인공수정체의 중간거리 시력 교정 효과를 비교한 임상 연구 결과, 단초점 인공수정체 삽입 시 평균 중간거리 시력은 대수시력표(logMAR Chart) 기준 0.20 이었으나, 테크니스 아이핸스 삽입 환자는 0.09로 시력 개선을 보였다.

테크니스 아이핸스에는 ‘전방 비구면 디자인(Aspheric Anterior Surface)’과 ‘고차 비구면 굴절 기술(High Order Aspheric)’이 적용돼 인공수정체 렌즈의 주변부에서 중심부까지 점진적인 도수 변화가 가능하다. 

이는 원거리부터 중간거리까지 초점의 끊김 없는 시야를 제공해 준다. 또한 물체의 초점을 퍼져 보이게 하는 요인인 구면수차와 색수차를 감소시켜 낮과 밤 모두 우수한 시력과 대비감(Contrast)를 제공하는 것도 장점이다.

한편 테크니스 아이핸스의 임상 연구 결과 빛번짐, 달무리 증상 발생률은 기존 자사 단초점 인공수정체의 발생률과 유사한 수준으로 확인돼, 다초점 인공수정체 대비 단초점 인공수정체의 장점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성종현 대표는 “백내장 주요 발병 연령대인 50~70대도 활발한 라이프스타일을 유지하는 시대다. 기존 기술보다 한 단계 앞선 존슨앤드존슨의 새로운 기술로 중년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이바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은 앞으로도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제품을 공급하고, 전문 의료진을 통해 혁신 기술을 제공함으로써 환자 눈 건강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테크니스 아이핸스는 유럽연합의 표준규격인 ‘CE’ 마크를 획득했으며, 2020년 3월 기준 유럽 내 10만 건 이상 수술을 달성하며 백내장 수술을 위한 차세대 인공수정체로 주목 받고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12월 6일 백내장 수술 후 무수정체 환자의 원시 시력 교정 및 초점 심도 확장을 통한 중간 거리의 시력 교정에 대해 허가됐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