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환절기 피부 관리…’약산성’으로 씻어내자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한낮 기온이 20도를 웃돌며 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이때 가장 큰 피해를 받는 것은 다름 아닌 내 피부. 더위로 과다하게 분비되는 땀과 피지는 피부에 노폐물로 쌓여 모공을 넓힐 수 있다. 여기에 습도까지 높아지면 세균 증식이 활발해져 지루성 두피염, 등드름 등과 같은 각종 피부 트러블로 이어지기 쉽다.

전문가들은 이런 날씨일수록 올바른 클렌징 습관이 필수라고 강조한다. 좋은 것을 많이 바르는 것보다 피부에 쌓인 유해 요소들을 잘 씻어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클렌징 제품을 선택할 때는 pH 5.5~6.5의 순한 약산성 클렌저로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를 케어하며 자극 없는 세안하는 것을 추천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 착용 시간이 길어지며, 계절에 상관없이 트러블 케어를 위한 약산성 제품을 찾는 이들은 늘고 있다. CJ올리브영은 지난 2월 1일부터 3월 4일까지 매출을 분석한 결과 약산성 클렌징 제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10%나 증가하였으며, 트러블 케어 상품군은 42%나 상승했다고 밝혔다. 업계는 약산성 제품의 판매 특수가 한동안 이어질 것으로 파악, 머리부터 발끝까지 피부 토탈 케어를 위한 약산성 제품을 제안한다.

국내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자이엘의 ‘헤어케어 탈모완화 스칼프 샴푸’는 자외선, 피지로 인해 민감해진 두피를 자극 없이 씻어내 두피 밸런스를 되찾아주는 저자극 탈모 완화 기능성 샴푸다. 

이 제품은 자이엘의 독자적 원천기술로 개발한 특허성분인 ‘자이엘라이트’를 함유한 것이 특징이다. 자이엘라이트는 pH 6.5 수준의 약산성을 띠고 있어 피부 유수분 밸런스 조절에 도움을 주며, 민감성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각질 및 노폐물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가려움을 완화시키고 두피에 청량감을 더해준다. 실제 KC피부임상연구센터에서 쿨링, 저자극, 각질, 피지 개선에 대한 효능평가를 완료하여 그 효능을 입증했다.

민감성 피부 화장품 브랜드 퐁당의 ‘포어 딥 클린 버블 클렌저’는 풍성하고 조밀한 거품이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으면서도 모공 속 노폐물까지 부드럽게 닦아주는 저자극 클렌저 제품이다. EWG그린등급의 안전한 성분만을 사용한 pH 5.5 수준의 약산성 제품으로 피부 보호막을 손상시키지 않아 피부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시켜준다. 

또한 보습 특허 성분인 ‘아쿠아자일’을 함유해 세안 후에도 피부 담김이 없이 촉촉함과 개운함을 느낄 수 있다. 20가지 유해 성분 무첨가 테스트 및 피부과 저자극 테스트를 완료해 민감성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자연을 노래하는 피부 라벨영의 ‘쇼킹락토발효바디워시’는 외부 자극으로부터 약해진 피부 장벽을 강화해 샤워 후에도 건강한 피부로 가꿔주는 약산성 바디 클렌저 제품이다. 락토바실러스발효물, 비피다발효여과물 등 유산균 콤플렉스 성분을 함유해 피부 pH 밸런스와 바디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준다. 

주 성분인 락토바실러스발효물은 보습은 물론 피부 각질 층의 턴오버 속도를 증가시켜 부드러운 피부를 만들어주며 피부 방어력을 높여준다. 또한 비피다발효여과물은 단백질, 유당, 유산, 비타민 등을 풍부하게 함유해 묵은 각질 완화 및 보습 개선에 효과적이다. 이외에도 피부에 부담을 줄 수 있는 화학계면활성제와 인공색소를 배제해 예민하고 민감한 바디 피부에도 사용 가능하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