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기기
美 휴대용 X선 시스템 허가침상에서 바로 찍어 무선 전송 가능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아스펜스테이트는 휴대용 X선 시스템 에어터치가 FDA 승인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이는 내장 터치스크린 워크스테이션을 갖춘 휴대용 X선 시스템으로 무게는 약 2.5kg에 불과하다.

특히 환자의 침상에서 흉부 X선을 찍어 영상을 바로 무선으로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에 전송시킬 수 있다.

이에 대해 아스펜스테이트는 코로나19 진단에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특히, 부회장이자 COO인 데이비드 리는 이 기기가 한국의 드라이브 쓰루 검진 센터에서도 유용성을 입증했다며 소개했다. 한편, 에어터치는 아스펜스테이트의 모회사 리버모어테크 코리아에서 개발됐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