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이태원 클럽 확진자 여파, 또다시 붐비는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지난주 이태원 클럽 확진자가 발생한 후 11일 서울 관악구 소재 종합병원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에 젊은층을 중심으로 많은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관악구에서도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확진자 3명이 발생한 가운데 이 곳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는 지난 주 토요일 오전에만 50명 가까운 환자들이 내원하여 진료와 검사를 받았다. 

양지병원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에 많은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양지병원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