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네오팜, 비고시 미백 기능성화장품 허가 획득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네오팜(대표 이주형)이 독자 기술로 개발한 ‘Dualguard-7™’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비고시 미백 기능성 화장품 허가를 획득했다.

‘Dualguard-7™’은 자가포식(Autophagy) 활성화를 이용해 피부 각질 세포에 전달된 멜라닌을 분해하는 원리를 사용한 신개념 원료다. 자가포식(Autophagy)은 세포 내 손상된 단백질이나 불필요한 세포 소기관을 분해하여 에너지를 얻는 활동을 말한다. 

자가포식 작용을 이용하여 비고시 미백 기능성 허가를 받은 것은 국내 최초이며, 기존 미백 원료와는 달리 멜라닌 분비세포에는 영향을 주지 않아 백반증과 같은 부작용의 우려가 없다는 점이 큰 특징이다.

‘Dualguard-7™’은 멜라닌 분비가 가장 왕성하다고 알려진 여름에 인체적용 시험을 진행해 우수성을 입증했다. ‘Dualguard-7™’을 포함한 크림의 인체 적용 시험을 진행한 결과에서 사용 8주 후 뛰어난 미백 효과가 확인됐다.

또한 고시 미백 원료(나이아신아마이드)와 비교 실험에서도 나이아신아마이드 대비 “Dualguard-7™”을 1/3 처방하였을 때, 적은 양에도 불구하고 “Dualguard-7™”이 약 20배 이상 뛰어난 미백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네오팜 관계자는 “국내에서 자가포식 작용을 이용하여 비고시 미백 기능성화장품 허가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식약처가 지정해 놓은 효력 시험 가이드라인 이외의 새로운 방법으로 원료의 효능을 입증했다”며 “독자 개발한 원료를 통해 새로운 형태의 미백 기능성 제품을 개발하는 한편, 국내외에서의 기술 홍보 및 인증으로 대외경쟁력을 높이고 그 가치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네오팜은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은 Beauty & Health care 기업으로 △민감피부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 ‘아토팜(ATOPALM)’ △피부장벽 전문 더모코스메틱 브랜드 ‘리얼베리어(Real Barrier)’ △생활보습 바디 전문 브랜드 ‘더마비(Derma:B)’ △메디컬 스킨케어 브랜드 ‘제로이드(ZEROID)’ △클린&내추럴 뷰티 브랜드 ‘티엘스(T’else)’를 생산 판매하고 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