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다국적제약/의료기기
옵디보 면역항암제 최초로 식도암 적응증 추가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한국오노약품공업(대표이사: 양민열)과 한국BMS 제약(대표이사: 김진영)은 10일 항 PD-1 면역항암제 옵디보(성분명: 니볼루맙)가 ‘이전 플루오로피리미딘계 및 백금기반 화학요법 치료를 지속할 수 없거나 투여 이후에 재발 또는 진행된 수술이 불가능한 식도 편평세포암’ 치료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식도암은 식도 내측 점막에서 발생하여 크기가 커지면 외벽으로 자라는 악성 종양이다. 식도암은 편평세포암(SCC)과 선암 등 크게 두 가지로 분류되며 우리나라를 비롯한 동아시아 국가들에서는 편평세포암의 발생빈도가 높다.

세계적으로는 연간 약 57만 2000명이 식도암 진단을 받고 있으며, 국내에서는 매년 약 2500명이 식도암으로 진단되고 약 1700명이 이로 인해 사망하는 것으로 보고된다.

한국에서는 수술이 불가능한 진행성 또는 재발성 식도암 환자에서 기존 화학요법 대비 전체생존기간(OS) 연장 등의 결정적인 효과를 보인 치료제가 없었기 때문에, 환자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연세암병원 조병철 교수는 “식도암은  항암치료와 방사선 치료를 병행하는 비수술적 치료를 고려할 수 있으나 재발율이 높으며, 특히 진행성 식도암의 경우에는 수술이 어려워 사실상 치료옵션이 없던 암종”이라며 “이번 허가를 통해 60년 넘게 정체된 식도암 치료 영역에서 새로운 치료옵션이 등장했다는 점이 매우 고무적이며 식도암에 옵디보 치료 기회를 제안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