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건보공단
건보공단, 요양병원 감염관리 시스템 구축 운영요양병원의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체계 마련
요양병원 1434개소, 종사자 116518명, 간병인 39399명 등록

[의학신문·일간보사=이재원 기자] 건보공단이 코로나19 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요양병원이 준수사항을 전산으로 관리할 수 있는 '감염관리 시스템'을 국민건강보험공단 요양기관정보마당에 구축해 운영에 나섰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 이사장 김용익)은 3일 감염관리 시스템을 운영 중이라고 이 같이 밝혔다.

기존에는 지자체, 정부, 건보공단 등이 각각 요양병원 종사자, 간병인 등의 유증상 여부 및 업무배제 여부 등을 현장방문 또는 유선 등으로 점검, 감염․중복점검 등의 문제가 있었다. 

보건복지부 및 건보공단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 요양병원이 체계적으로 감염을 예방할 수 있도록 기존에 공단에서 운영하던 '요양기관 정보마당'에 '감염관리 시스템'을 추가로 구축하고 지난 3월 27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요양병원은 매일 동 시스템에 ▲병문안(면회)제한 여부 ▲종사자(간병인)의 해외여행 이력관리 ▲발열 등 코로나19 의심증이 있는 종사자(간병인)의 명단 및 그 업무배제 여부 등을 입력하게 된다.

이러한 점검을 위해 요양병원의 모든 종사자와 간병인 명단을 시스템에 등록하고 있으며, 그 결과 그 동안 관리 사각지대에 있던 간병인도 요양병원 감염관리 체계에 포함되게 됐다.

공단은 요양병원들이 동 시스템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 사용자 매뉴얼 및 Q&A 배포, 사용자 매뉴얼 동영상을 제작하여 요양기관정보마당 게시판에 게시했으며, 3월 27일 현재 동 시스템에는 전국에서 운영 중인 전체 요양병원 1434개, 종사자 116518명, 간병인 39399명이 등록돼 있으며, 신규 종사자, 간병인 등도 추가로 등록해 관리할 예정이다.

건보공단 강청희 급여상임이사는 “요양병원 감염관리 시스템 운영으로 지자체는 동 시스템 정보를 공유받아 별도 점검 부담이 경감되고, 유증상자 발생 요양병원 등에 대한 집중관리가 가능하게 됐으며, 요양병원도 지자체, 정부, 공단 등의 중복점검 부담이 완화되고, 시스템을 통한 자체점검이 활성화되어 코로나19 등 감염예방 관리를 강화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원 기자  jwl@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