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마스크로 망친 피부 관리 뷰티 아이템은?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코로나19의 영향으로 장시간 마스크를 착용하면서 민감해진 피부에 연일 적색경보가 울리고 있다. 마스크 내부의 높은 습도와 온도로 생겨난 피부 트러블에 봄철 미세먼지와 건조한 날씨까지 겹쳐 최악의 피부 컨디션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이다.

메이크업을 하지 않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지만, 메이크업 최소화가 어렵다면 피부 진정과 트러블 완화 효과를 갖춘 스킨케어 제품을 이용한 홈 케어로 피부 장벽을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클렌징한 후 예민한 피부를 진정시키고 영양과 수분 보충으로 손상된 피부 회복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스킨케어 제품은 무엇이 있을까?

홈 케어를 시작하기 전에 먼저 티트리 성분을 담은 토너 패드를 사용해 피부 결을 매끈히 정돈하는 것이 좋다. 메이크업을 위한 진짜 스킨케어 브랜드 바닐라코(BANILA CO)의 ‘클린 잇 제로 포어 클래리파잉 토너 패드’는 각질과 모공을 관리하는 핵심 성분으로 피부 노폐물을 한 번에 케어하는 토너 패드로, 스킨케어 첫 단계에서 화장솜에 일일이 토너를 적시지 않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여드름성 피부 사용 적합성 테스트를 뜻하는 논코메도제닉 임상 테스트를 통과한 제품으로 트러블 피부에도 자극 없이 사용 가능하다. 

피부 진정 효과가 있는 티트리 잎 추출물을 85% 함유한 내용물을 머금고 있어 단 한 장으로도 피부에 충분한 수분을 공급하여 유해 환경에 지친 민감한 피부를 진정시키고 건강한 피부로 가꿔준다.

마스크로 인한 마찰과 클렌징 과정에서 피부가 붉게 달아올랐다면 피부 손상케어에 도움을 주는 크림을 추천한다. 라로슈포제 ‘시카플라스트 밤 B5’은 매일 손상되는 피부를 위한 데일리 손상 케어 크림으로 외부 환경으로부터 자극받은 손상 피부의 일시적인 붉어짐을 완화하고 피부 장벽은 강화해 피부를 진정, 케어해 주는 제품이다.

라로슈포제 온천수가 피부 진정과 수분 공급에 도움을 주고 마데카소사이드 성분이 피부 장벽을 강화해준다. 잦은 메이크업으로 인한 일시적인 붉어짐,잦은 세안으로 인한 피부 자극에도 시카의 힘을 느낄 수 있는 제품으로 극건성 피부부터 연약한 아기 피부까지 사용 가능하다.

자연 유래 성분을 담은 에센스 제품을 사용하는 것도 피부 장벽을 강화시키는 방법 중 하나다. 프리메라 ‘리페어빈 시카 에센스’는 발효콩에서 추출되는 희귀 이소플라본 성분을 담은 리페어빈™을 공통 원료로 손상된 피부를 케어하고 피부 자생력을 강화시켜 피부 상태를 근본적으로 개선해 준다.

마데카소사이드가 함유돼 손상된 피부를 개선하고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편백 잎 추출물을 더해 피부를 편안하게 진정시키고 피부 속 수분을 공급해 주며 주름개선 기능성 화장품으로 민감성 패널 테스트와 하이포 알러제닉 테스트, 논코메도제닉 테스트를 완료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유효 성분이 풍부한 마스크팩을 활용하면 마스크로 인해 건조해진 피부를 다시 촉촉하고 건강하게 만들 수 있다. '딥 케어 랩핑 그린 마스크'는 지리산 수제 녹차의 항산화 성분을 담은 고농축 앰플 1병을 마스크1장에 고스란히 담은 ‘붙이는 모델링 마스크’다.

100일 동안 자연 발효한 녹차꽃 추출물, 순도 100% 녹차씨 오일, 녹차 명인이 길러낸 순수 녹차 추출물을 함유했을 뿐 아니라 비타민C 함량이 오렌지, 블루베리의 약 900배 이상인 것으로 알려진 식물성 비타민 카카두플럼 추출물을 함유해 피부를 맑고 투명하게 가꿔준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