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의약정책
심평원, 국민안심병원 등 병원정보 팝업으로 신속 안내

[의학신문·일간보사=이재원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 원장 김승택)은 내 주변에서 가까운 코로나19 관련 병원정보를 빠르게 검색할 수 있도록 국민안심병원 등 ’환자 증상에 따른 코로나19 병원정보’를 팝업으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민안심병원’은 국민들이 코로나19 감염 불안을 덜고, 보다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는 병원으로, 26일 기준 336개를 지정해 심사평가원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있다.

‘국민안심병원’은 호흡기 질환 환자의 병원 방문부터 입원까지, 진료 전 과정에서 다른 환자와 분리하여 진료하는 병원으로,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감을 줄이고, 병원내 감염 위험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도록 호흡기환자 외래 진료구역 등을 별도로 설치하여 운영 중이다.

‘국민안심병원’은 보건복지부, 심사평가원, 대한병원협회의 협력하에 공동으로 관리하고 있으며, 심사평가원이 지정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심평원은 이와 함께, 환자의 아픈 증상에 따라 어디로 가야하는지 병원 방문에 대한 혼란이 있어 ‘코로나19 검사 선별진료소’ 및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를 같이 안내하고 있다.

한편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는 중증응급환자를 책임지고 진료하기 위해 ’20.3.26.기준 으로 37개를 전국 시·도에서 지정하여 운영 중인 병원으로, 응급실 등 병원 내 감염위험 때문에 환자를 받아주지 않을까 하는 걱정 없이 갈 수 있는 병원을 안내하고 있다.

이재원 기자  jwl@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