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2년 연속 美 뉴스위크 ‘최상위 병원’ 선정부천 세종병원도 ‘대한민국 TOP 100 병원’ 선정…최고 수준 종합병원 입증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세계적인 시사주간지 美 ‘뉴스위크(Newsweek)`가 선정한 `대한민국 최고의 병원 TOP 100`에서 혜원의료재단 산하 메디플렉스 세종병원과 부천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2년 연속 민간 종합병원 부문 최상위 병원에 이름을 올려 국내 최고 수준의 종합병원임을 다시 한번 입증하게 됐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전경.
부천 세종병원 전경.

이번 평가는 뉴스위크가 독일의 글로벌 시장 통계조사그룹 `스타티스타(Statista)`에 의뢰해 지난 2019년 10월부터 2020년 1월까지 4개월간 의료전문가 추천(해당 국가 50%, 외국 5%, 총 55%), 환자 만족도(15%), 의료 성과 지표(30%) 등의 조사 결과를 토대로 병원을 선정, 발표했다.

상위권에 포진해 있는 병원을 보면 대부분 대학병원으로 병원 규모가 크고, 시설 투자가 뒷받침된다는 측면에서 좋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보여지지만 혜원의료재단 산하 2개의 병원이 민간 종합병원으로서 동시에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다는 점이 눈여겨볼만하다.

특히, 2017년 3월 개원한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은 2019년에 이어 2020년 발표에서도 민간 종합병원 중 1위의 자리를 공고히 했으며, 상위권에 속한 의료기관 중 개원 연한 5년 미만의 의료기관은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이 유일하다.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은 심뇌혈관 치료에 특화된 종합병원으로 최적화된 감염병 대응 체계를 자랑한다.

병상 수 대비 국내 최다 음압 병실(13곳) 확보는 물론 응급실 진료 구역의 출입통제와 환자 분류소 등을 통해 감염병 환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있다. 이외에도 기준병실을 4인실로 구성하고 있으며, 환자 간 감염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병상 간 유리벽을 설치하여 국내 유일 단실 시스템을 구축했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의 모체가 되는 부천 세종병원은 연간 30만 명의 심장질환자들이 찾는 보건복지부 지정 국내 유일 심장전문병원이다.

종합병원 최초로 미국 국제의료평가위원회(JCI) 3주기 인증까지 통과하면서 국제적 수준의 환자 안전 시스템과 의료서비스 체계를 갖추고 있음을 증명했으며, 지속적으로 국제적인 진료 표준을 유지하고 있다.

혜원의료재단 박진식 이사장은 “메디플렉스 세종병원과 부천 세종병원이 민간 종합병원의 저력을 제대로 보여준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종합병원으로서, 의료서비스 수준 향상과 진료 환경 개선에 더욱 노력을 기울여 환자들이 믿고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