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지난 4Q 버텍스 성장률 ‘최고 기록’20여 제약사 중 63% 급증 1위 …화이자는 매출 8% 하락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지난 4분기에 버텍스가 최고의 성장률을 기록했다고 피어스파마가 20개 이상의 제약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집계했다.

이에 따르면 버텍스는 낭성섬유증 복합 신약 트리카프타(Trikafta)의 출시에 힘입어 지난 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63% 급증해 최고 성장률을 기록했다.

이어 세엘진을 인수한 BMS가 성장률 33%로 뒤따랐고 알렉시온과 리제네론이 각각 23%, 13%의 성장률로 상위권을 장식했다. 이어 GSK도 11%의 성장률로 다섯 손가락 안에 들었다.

다음으로는 아스트라제네카, 노바티스, MSD, 릴리, 앨러간이 6% 이상의 성장률로 10위 안에 꼽혔다. 반면 암젠, 다케다, 화이자는 동기간 매출이 감소했는데 특히 화이자의 경우 8%나 줄었다.

화이자는 지난 분기부터 더 이상 GSK와 합작으로 분리시킨 소비자 헬스케어 매출을 집계하지 않았으며 업존의 매출도 32%나 급락했다. 한편, 집중하기로 결정한 혁신 의약품 사업의 경우 동기간 매출이 9% 성장을 기록했다.

2019년 4분기 주요 제약사 매출 성장률 순위 (단위: %, 억달러)

 

제약사

성장률

매출

1

Vertex

63

14.1

2

BMS

33

79.5

3

Alexion

23

13.8

4

Regeneron

13

21.7

5

GSK

11

115

6

AstraZeneca

9

62.5

7

Novartis

9

124

8

Merck

9

119

9

Lilly

8

611

10

Allergan

6.6

43,5

11

Roche

6

157.5

12

Novo Nordisk

6

47

13

AbbVie

5.3

87

14

Mylan

5

31.9

15

Sanofi

4.7

104.3

16

Biogen

4

29.3

17

Bayer

3.4

118.2

18

J&J

2.6

207.8

19

Teva

2

44.7

20

Gilead

2

58

21

Amgen

-1

62

22

Takeda

-1.2

228 (1~3Q)

23

Pfizer

-8

126.9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