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복지부
진료정보 침해사고, '대응센터'에 신고하세요전문인력 24시간 상주‧신고 접수부터 복구 지원 업무까지…‘피해확산 방지 위해 신고 활성화’ 당부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정부가 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를 발족, 진료정보에 대한 침해사고 발생 시 대응하는 체계를 가동한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개정된 의료법의 시행에 따라 28일부터 의료기관의 진료정보에 대한 침해사고 발생 시 신고접수, 사고대응, 예방 등 업무를 지원하는「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KHCERT, Korea Healthcare Computer Emergency Response Team)」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는 한국사회보장정보원에 위탁·운영하며 보안 전문인력이 24시간 상주하여 의료기관의 진료정보에 대한 침해사고 신고접수, 침해사고 대응 및 복구, 보안 전문교육 등을 종합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각 의료기관은 의료기관의 진료정보에 전자적 침해사고를 발생한 경우 상담전화(02-6360-6500) 또는 사고통지 전자 우편(이메일) (cert@khcert.or.kr)을 이용하여 신고할 수 있다.

 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는 신고한 의료기관에 대한 사고 대응 및 복구를 통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다른 의료기관에는 필요한 정보 공유를 통해 예방할 수 있도록 24시간 365일 진료정보 침해사고 신고를 접수한다.

 또한 확산방지 조치, 침해사고 원인 분석, 의료정보시스템 서비스 정상화를 위한 복구 지원업무와 보안취약점 점검, 침해사고 예방 및 대응 교육 등 진료정보 보호를 위한 업무를 수행한다.

 신제수 보건복지부 정보화담당관은 “피해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의료기관은 진료정보에 대한 침해사고 발생 즉시 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