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의료단체
코로나 사투 의사에 따뜻한 마음을 보내 주세요!의협, 대구경북 의사지원 성금 모금-의사단체·개인 동참 줄이어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의료계가 대구경북지역의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방역지원단 파견을 결정한데 이어 이 지역에서 코로나 퇴치를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회원 의사들을 지원하기 위해 회원들을 대상으로 성금모금에 나섰다.  

특히 대한지역병원협의회, 대한아동병원협회 등 의사단체나 개인들이 벌써 성금을 보내오기 시작해 따뜻한 마음이 퍼지고 있다.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코로나19에 투입되는 의료진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해 주세요' 구호를 앞세우고 '대구경북 의사지원 성금' 모금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성금을 보낼 회원들은 의협이 지정한 구좌로 성금을 보내면 된다. 

의협 성금 모금에 벌써 일부 의사단체와 개인들이 동참하고 나섰다.

대한지역병원협의회 이상운 공동회장(의협 부회장)은 26일 의협 상임이사회 자리에서 최대집 회장에게 2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상운 회장은 “코로나19 사태의 해결을 위해서는 회원 모두가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에 참여해야 한다고 생각하여 전달하게 됐다”며 “의협이 성금 모금 단일 창구가 돼 하나로 뭉쳐 사태 해결을 위해 노력해 나갔으면 한다."고 말하고 추가 성금도 약속했다. 

서울 강남구의사회 황규석 회장도 3000만원을 이날 오후 대구시의사회에 직접 전달했으며 대한아동병원협회 박양동 회장(전 경남의사회 회장)도 1000만원의 의료인 지원 성금 납부의사를 밝혔다.

의사단체와 개인 회원들의 성금에 대해 최대집 의협 회장은  “코로나19를 막기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인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의협은 코로나19라는 재난 앞에서 국민 건강 수호와 회원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다짐했다.

현재 코로나19가 확산세에 있는 대구경북지역에는 의사 등 의료인들이 턱없이 부족해 보건복지부가 자원봉사 의료인들을 모집하고 있으며 의협도 의료지원단을 꾸리기 위해 회원들의 참여를 당부하고 있는 실정이다.

게다가 현재 방역에 투입된 의료인들도 장기간 방역업무에 투입돼 피로감이 누적된 상태여서 의료계는 물론 일반국민들의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